배우 이연희, 변치 않는 청순美 가득한 비주얼 화보

변함없이 빛나는 청순함과 단단한 내면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8/27 [17:08]

배우 이연희, 변치 않는 청순美 가득한 비주얼 화보

변함없이 빛나는 청순함과 단단한 내면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1/08/27 [17:08]

 

[사건의내막/ 박보미 기자] = 배우 이연희의 소녀와 여신을 오가는 극강 청순미를 자랑하는 이번 화보

 

당당한 싱글들을 위한 즐거운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싱글즈>가 배우 이연희의 변함없이 빛나는 청순함과 단단한 내면을 엿볼 수 있는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에서 이연희는 여전히 싱그럽고 청순한 미모로 변하지 않는 독보적인 분위기를 뽐내며 현장 스태프들의 환호성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그녀는 내추럴한 메이크업과 함께 플리츠 드레스를 입은 채 흑백과 컬러 무드에 따라 매 컷, 자신만의 매력을 녹이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또한, 화려한 메이크업 대신 그녀의 이미지와 잘 어울리는 투명하고 깔끔한 메이크업으로 남다른 매력을 보여주며 보는 이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였다.

 

묵묵히 달려온 배우 이연희의 터닝포인트

배우로써 첫 드라마를 찍은 뒤 17년차로 다양한 변화를 시도해온 배우 이연희는 어릴 때부터 CF나 뮤직비디오를 찍을 땐 예쁜 표정을 짓고 카메라 앞에 서는 게 재미있었던 배우였다. 그 동안 다양한 배역을 맡아온 그녀는 “쉴틈 없이 앞만 보고 달려 오다 보니 불안함과 걱정들이 꼬리에 꼬리 물며 슬럼프가 찾아왔지만 이젠 내 스스로 여유가 생겨 그만큼의 치열한 시간을 보내온 과거의 내가 기특하다며 스스로를 다독인다.”라고 솔직한 감정을 들려주기도 했다. “그 동안 배우로써 부담감이나 압박감도 분명 컸지만 <미스코리아>의 지영 캐릭터가 내겐 중요한 터닝 포인트가 되어 작품을 하나씩 만들어가는 즐거움을 알게 해주었다. 이런 경험들이 쌓여 일도 일상도 즐기게 되었다”라는 말에서 마음까지 건강한 배우 이연희의 색다른 모습을 볼 수 있었다.

 

대중들에게 각인 되고 싶은 배우

다양한 캐릭터들을 완벽히 소화해내며 탄탄한 연기 필모그래피를 쌓아가며 묵묵히 배우로써 전진해가고 있는 이연희는 연기에 대한 이야기를 하면서 고스란히 그 열정이 느껴졌다. “<레옹>의 마틸다처럼 하나의 캐릭터로 대중들에게 각인될 수 있는 배우가 되고 싶다. 감사하게도 첫 영화 <백만장자의 첫사랑>에서 은환이를 연기하여 ‘국민 첫사랑’의 타이틀로 빠르게 배우로써도 성장할 수 있었다”라며 작품들에 대한 애정과 추억을 이야기했다. 더불어, 배우로서 하루하루 오늘에 집중하는 게 더 중요하다고 생각하며 매일 매일 자신을 다스렸던 시간들을 고백했다.

 

이처럼 이연희는 화보를 통해 시간의 흐름 속에도 여전히 빛나는 아름다움으로, 20대를 거쳐 한층 더 단단해진 30대를 살아가는 ‘오늘의 기쁨’을 이야기해 깊은 인상을 남겼다.

 

<사진제공 = 싱글즈>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부드러운 남자의 향기, 감각적인 비주얼 화보
연예사건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123' and wdate > 1635856475 ) and onoff='1'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