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차별화 와인 15배 규모로 성장… 10번째 차별화 와인 ‘스윙쉬라즈’ 론칭

편의점에서 와인을 구매하는 고객 10명 가운데 4명은 GS25의 차별화 와인을 즐기는 것으로 해석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1/10/04 [10:12]

GS25, 차별화 와인 15배 규모로 성장… 10번째 차별화 와인 ‘스윙쉬라즈’ 론칭

편의점에서 와인을 구매하는 고객 10명 가운데 4명은 GS25의 차별화 와인을 즐기는 것으로 해석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1/10/04 [10:12]

▲ GS25는 차별화 와인 인기에 힘입어 10번째 차별화 와인 ‘스윙쉬라즈’를 론칭한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박연파 기자] = 편의점의 차별화 와인이 높은 성장세를 보이며 와인 대중화를 이끌고 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올해 1~9월 매출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차별화 와인의 매출 규모가 출시 초기(2017년 1~9월)보다 15배(1499.4%)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매출이 크게 늘며 GS25의 와인 전체 매출에서 차별화 와인 매출이 차지하는 비중도 늘었다. 초기 4.8%에 불과했던 매출 비중이 40.1%까지 8배 이상 치솟은 것. 편의점에서 와인을 구매하는 고객 10명 가운데 4명은 GS25의 차별화 와인을 즐기는 것으로 해석된다.

GS25는 업계 최대 수준인 총 9종의 차별화 와인을 운영하고 있다. 2016년 말 첫 론칭한 ‘넘버9크로이쳐’를 시작으로 △‘넘버3 에로이카’(플래그십 등급) △더시즌스비발디(그랑리저브 등급) △네이쳐사운드 메를로(리저브 등급) 등 다양한 등급의 와인으로 스펙트럼을 다양화했다.

GS25는 편의점을 통해 세계 유명 와이너리의 와인을 론칭하며 차별화 와인의 스펙트럼을 빠르게 확대한 전략이 와인 입문자뿐 아니라, 와인 애호가까지 사로잡으며 짧은 시간에 큰 폭의 성장세를 기록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GS25는 차별화 와인 인기에 힘입어 10번째 차별화 와인 ‘스윙쉬라즈’를 론칭한다.

스윙쉬라즈는 저가(1병 6900원)로 즐길 수 있도록 데일리 와인 콘셉트로 론칭된 차별화 상품이다. 전 세계 1600개의 브랜드와 150명의 와인 생산자를 보유한 글로벌 와인 그룹 ‘폴 부티노 와인그룹’이 생산했다.

보랏빛이 감도는 짙은 레드 색상과 블랙베리, 블랙커런트 등 쉬라즈 와인 특유의 스파이시한 향이 특징이며 입안에 퍼지는 베리와 자두 맛이 특히 인상적이다. 풍부하게 퍼지는 과일 맛이 마치 입속에서 경쾌하게 춤을 추는 듯한 느낌을 줘 빠른 템포의 재즈 리듬감을 의미하는 ‘스윙’이 상품명으로 최종 활용됐다.

스윙쉬라즈에는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데일리 와인의 정체성이 디자인 요소로 잘 표현돼 있다. 코르크 마개 대신 돌려서 열 수 있는 스크루 타입의 병마개를 적용해 오프너 없이도 바로 음용 할 수 있도록 한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GS25는 이번에 초저가·데일리 와인 콘셉트로 선보이는 스윙쉬라즈가 편의점을 통해 와인에 입문하는 MZ 세대를 중심으로 특히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출시 기념으로 2병을 1만원에 구매할 수 있도록 하는 이벤트를 이달 말까지 진행할 방침이다.

김유미 GS리테일 와인 MD는 “편의점이 차별화 와인의 경쟁력과 근거리 강점의 시너지를 발판 삼아 국내 와인 시장의 대표 플랫폼으로 도약하고 있다”며 “편의점을 통해 와인에 입문하는 MZ 세대를 위해 저가, 데일리 와인 콘셉트의 스윙쉬라즈를 10번째 차별화 와인으로 론칭하게 됐다”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부드러운 남자의 향기, 감각적인 비주얼 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