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선희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총리 중 대체 누가 거짓말을 하는 것인가?”

“만약 굴종외교에 더해 거짓말까지 한 것이라면 윤석열 대통령은 대통령으로서 자격이 없다”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3/03/17 [16:14]

위선희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총리 중 대체 누가 거짓말을 하는 것인가?”

“만약 굴종외교에 더해 거짓말까지 한 것이라면 윤석열 대통령은 대통령으로서 자격이 없다”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3/03/17 [16:14]

 

▲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16일 친교 만찬을 마치고 도쿄 한 식당으로 자리를 옮겨 환담 전 기념촬영하고 있다. 2023.03.16.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위선희 정의당 대변인은 오늘 3월 17일 브리핑에서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총리 중 대체 누가 거짓말을 하는 것인가”라고 밝혔다. 

 

일본 NHK에 따르면 한일정상회담에서 일본 정부는 독도 영유권 문제에 대한 일본 정부의 입장을 전달하고 위안부 합의 이행을 요구했다고 밝혔다.  이에 위선희 정의당 대변인은 “반면 윤석열 정부는 이를 부정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위선희 대변인은 “오므라이스가 채 소화도 되기 전인데 두 정부가 서로 전면 배치되는 말을 내놓고 있다”면서 “분명 둘 중 하나는 거짓말을 하고 있다고 볼 수밖에 없다”고 날을 세웠다.

 

이어 위선희 대변인은 “만약 일본 정부의 주장이 사실이라면 독도에 관해 일본이 입장을 전달했을 때 윤석열 대통령은 뭐라고 답을 한 것입니까”라면서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당당하게 독도는 우리땅이라고 공표하셨길 바란다”고 꼬집어 말했다.

 

또한 위선희 대변인은 “강제동원 해법까지 굴욕적으로 다 갖다바쳤음에도 독도와 위안부 합의를 논쟁의 도마 위로 올린 외교 참사다”면서 “윤석열 대통령은 강제동원 피해자들의 역사를 지우더니 이제는 영토까지 지우려는 셈입니까”라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위선희 대변인은 “윤석열 정부는 아니라고 부정만 할 것이 아니라 사실관계를 즉각 밝히십시오”라면서 “일본 정부가 거짓말을 하는 것이라면 그를 즉시 공표하십시오”라고 요구했다.

 

그리고 위선희 대변인은 “진실은 언젠가 반드시 밝혀진다”면서 “진실이 무엇인지 낱낱이 밝히십시오”라며 “만약 굴종외교에 더해 거짓말까지 한 것이라면 윤석열 대통령은 대통령으로서 자격이 없다”고 지적했다.

 

위선희 정의당 대변인은 “윤석열 대통령은 자신의 만행에 분명한 책임을 반드시 지게될 것이며 국민들의 분노가 엄중한 역사의 심판대에 세울 것임을 명심하십시오”라고 전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Wi Seon-hee "Who the hell is lying between President Yoon Seok-yeol and Prime Minister Kishida?"

 

“If it was a lie in addition to submissive diplomacy, then President Yoon Seok-yeol is not qualified as a president.”

 

[Inside story / Correspondent Moon Hong-cheol] = Justice Party spokesperson Wi Seon-hee said at a briefing today on March 17, "Who the hell is lying between President Yoon Seok-yeol and Prime Minister Kishida?"

 

According to Japan's NHK, during the Korea-Japan summit, the Japanese government conveyed its position on the territorial issue of Dokdo and demanded that the comfort women agreement be fulfilled. In response, Wi Seon-hee, a spokesperson for the Justice Party, added, “On the other hand, the Yoon Seok-yeol government denies this.”

 

Spokesperson Wi Seon-hee raised the edge, saying, "The omurice has not yet been digested, but the two governments are coming up with words that contradict each other."

 

Spokesperson Wi Seon-hee then said, "If the Japanese government's claim is true, what did President Yoon Seok-yeol reply to when Japan conveyed its position on Dokdo?" ” he said pinched.

 

In addition, Spokesperson Wi Seon-hee said, “It is a diplomatic disaster that raised the Dokdo and comfort women agreement to the forefront of the debate even though it humiliatedly offered up a solution to forced labor.” ”he raised his voice of criticism.

 

Earlier, spokesman Wi Seon-hee said, "Do not just deny that the Yoon Seok-yeol government is not, but immediately reveal the facts," and demanded, "If the Japanese government is lying, announce it immediately."

 

And Spokesperson Wi Seon-hee said, “The truth will surely come out someday,” and “Please reveal what the truth is.”

 

Wi Seon-hee, a spokesman for the Justice Party, said, “President Seok-yeol Yoon will definitely take responsibility for his atrocities, and keep in mind that the anger of the people will be brought to the severe judgment of history.”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청아, 강렬한 레드 스타킹X몽환적인 메이크업 ‘시선 강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