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유통
광동제약, 국산 약콩100% ‘약콩 100’ 출시
이동림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6/12/09 [09:5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광동제약 '약콩100' 제품 사진. <사진=광동제약>

 

최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모든 세대로 확대되면서 젊은 층에서도 건강식품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특히, 간편하게 높은 영양을 챙길 수 있는 영양간식으로 약콩이 주목을 받고 있다.

 

이런 가운데 광동제약은 최근 BOBSNU과 약콩을 통째로 갈아 만든 약콩 음료 ‘약콩100’을 출시했다. 광동제약이 서울대학교 기술지주 자회사인 BOBSNU와 공동 개발해 출시한 ‘약콩100’은 서울대 특허기술을 적용한 유근피추출액을 첨가하고 비타500과 옥수수수염차, 헛개차 등으로 대표되는 광동제약의 음료개발 기술이 더해져 탄생했다. 

 

또 ‘약콩100’은 100% 국산 약콩만을 사용하고 설탕, 합성착향료, 안정제, 유화제등의 식품첨가물을 전혀 넣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콩의 영양성분을 그대로 함유하는 전두가공공법으로 만들어져 약콩의 풍부한 영양을 완제품에 온전히 담았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약콩100은 약콩만을 통째로 갈아 넣은 100% 약콩 음료로 한 포당 130알~140알 정도의 약콩이 들어있다”고 했다. 덧붙여 “최근 높아져 가는 건강식품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에 부응할 수 있는 제품으로 어린이, 수험생, 직장인 등 다양한 계층에서 인기를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 사건의내막.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