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의 속내
[사건in포토] 제1야당 원내사령탑, '친홍계 김성태'
사건의내막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12/15 [15:3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김성태 의원이 자유한국당 신임 원내대표로 당선됐다.     © 김상문 기자

 

[사건의 내막=김상문 기자] 제1야당, 자유한국당의 새로운 원내 사령탑으로 친홍계로 분류되는 김성태 의원이 당선됐다.

 

지난 12일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경선에서 김성태 의원은 총 108표 가운데 55표를 득표하며 간신히 결선투표를 저지했다.

 

반면 친박계 홍문종 의원은 35표, 중립지대로 나선 한선교 의원은 17표에 그치며, 당내 친박계의 힘이 빠져나가고 있음을 보여줬다.

 

하지만 김성태 의원의 당선으로 일각에선 홍준표 대표의 사당화를 우려하고 있다.

ⓒ 사건의내막.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