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의내막 1022호(9월4주) 헤드라인 뉴스 공개

사건의내막 | 기사입력 2018/09/14 [15:29]

사건의내막 1022호(9월4주) 헤드라인 뉴스 공개

사건의내막 | 입력 : 2018/09/14 [15:29]

 

보수진영 헤쳐모여시나리오 대해부

 

-대선후보였던 유승민 수상? 바른미래당 의원 10여 명 올해 안에 탈당?

-손학규 등장 후 보수야권發 정계개편 움직임…유승민 당무 발 뺀 이유

-바른미래당·민주평화당 합당설도 솔솔…박지원, 손학규에 공개 러브콜

 

최근 여의도 주변에서는 야권발(發) 정계개편 움직임이 포착되고 있다. 정당체계가 정계개편을 위해 이합집산, 이르면 올 가을이 다 가기 전에 합당이 진행될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그렇다면 야권발 정계개편의 기폭제가 될 인물은 있는가? 있다면 과연 누구인가?
 

 

추석특집 읽을거리 정치기획

한가위 대화방 수놓을 정치 화두

-1. 대통령 지지율 추락? 반등?

-2. 3차 남북정상회담 비하인드

-3. 보수진영 잠룡들 몸 푸는 내막

 

문재인 정부 들어 세 번째 명절이자, 두 번째 한가위를 맞았다.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4·27 남북정상회담 직후인 4월 마지막주 조사에서는 85.7%까지 폭등했다가 9월 첫째주 조사에서는 53.5%로 주저앉았다. 지난 6월 지방선거와 재보궐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이 싹쓸이 압승을 하고, 자유한국당이 궤멸적 참패를 당하면서 보수야당 자멸이 가속화되는 듯 보였다. 하지만 대통령과 여당의 지지율이 꺾이면서 청와대와 민주당을 비난하는 야당의 목소리가 다시 높아지고 있다. 보수야당의 잠재적 대권주자들은 그 공간을 파고들며 몸을 풀기 시작했다. 이번 한가위 밥상머리 대화에서도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3차 남북정상회담, 보수야당발(發) 정계개편, 자유한국당 당권 향배와 보수잠룡 행보 등 정치 이슈가 뜨겁게 회자될 전망이다. 오랜만에 온 가족, 일가친척이 한데 모인 자리에서는 뭐니뭐니 해도 정치를 안주삼아 자신만의 견해를 개진하는 맛이 최고 아닐까. 알아놓으면 ‘할 말’ 많은 2018년 한가위를  수놓을 정치 화두를 짚어봤다.

 

추석특집 읽을거리 경제기획

풍수지리로 살펴본 대기업 사옥 흥망사

 

-삼성본관 새 주인 부영그룹·이중근 수난 줄 잇는 이유

-소공동시대 접고 잠실시대 연 롯데, 신동빈 구속 우환

 

추석특집 읽을거리 건강기획

세계적 사상가 아툴 가완디의

인간다운 마무리를 위한 조언

 

삶에는 끝이 있다는 현실 받아들일 용기 필요하다

 

국정원 적폐행위 심층분석

-가짜 공작, 불법 공작 산실타락과 반역의 흑역사 13건 샅샅 해부-

 

넥슨, 게임업계 1호 노조설립 계기

게임 종사자들 극한노동 실태취재

-노동자들의 생명수당 갉아먹고 게임산업 규모 12조 원대 폭풍성장

 

소비자 권리대장전 기획

초코케이크 식중독 파동

풀무원 대략난감 속사정

-자회사 구멍뚫려바른먹거리 이미지 구길라!-

 

유통기업·식품기업 씁쓸한 갑질실상

롯데 유통업법 10건이나 위반본죽 대표 회삿돈 수십억 횡령

 

인스타·블로그·밴드 쇼핑 주의보발령

 


사건의내막 종이신문 어디서?

대한민국 유일 사건 전문 주간지 <사건의내막>19983월 창간호를 선보인 이후 20년 넘게 매주 한 차례씩 1020호의 타블로이드 판형 종이신문을 발행하고 있습니다.

      

사건의내막 종이신문을 구하는 방법은 가판대 구입과 정기구독 두 가지입니다.

      

가판대 구입     

사건의내막은 전국의 기차역, 전철역, 버스정류장 신문가판대와 편의점 신문가판대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값은 20년째 1,000원입니다.

      

정기구독 

정기구독 신청을 한 분에게는 입금완료 후 매주 한 번씩 우편으로 신문을 보내드립니다.

 

정기구독은 6개월 25,000, 12개월 50,000원이며 구독문의는 전화 02-3147-2389(정기구독 담당자)로 하시면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