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예술의전당, 문화예술사업 업무협력 협약 체결

예술(Art)과 기술(Technology)이 접목되는 미래지향적인 시각미술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0/11/19 [13:27]

한전-예술의전당, 문화예술사업 업무협력 협약 체결

예술(Art)과 기술(Technology)이 접목되는 미래지향적인 시각미술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0/11/19 [13:27]

▲ 왼쪽부터 한전 김종갑 사장과 예술의전당 유인택 사장이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이 11월 19일(목) 서울 한전아트센터에서 예술의전당(사장 유인택)과 문화예술 업무협력 협약서를 체결했다.

업무협약은 국민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 확대를 위해 전시와 공연의 공모, 기획, 개최, 운영 등에 있어 상호협력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첫 번째 문화예술 협력사업으로 뉴미디어아트 공모제인 <내일의 예술展>을 2021년 봄 예술의전당 한가람디자인미술관에서 공동개최할 계획이다. 한전과 예술의전당은 이번 전시에서 예술(Art)과 기술(Technology)이 접목되는 미래지향적인 시각미술을 대중들에게 선보이고자 한다.

전력산업의 디지털변환을 이끄는 한국전력과 우리나라의 대표 문화예술기관인 예술의전당이 만나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등의 미래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예술작품을 전시할 예정이다.

공모기간은 11월 24일부터 2021년 1월 11일까지이며, 당선작 12팀과 최종수상작 3팀에는 각각 창작지원금 400만원과 5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자세한 내용은 한전 및 예술의전당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날 협약식에서 김종갑 한전 사장은 “국민들이 수준 높은 문화예술을 더 많이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메세나 활동에 계속 힘쓰겠다”고 말했다.

또한 한전은 클래식 유망주를 발굴하는 KBS한전음악콩쿠르를 매년 주관하고, 전국의 문화 소외지역들을 직접 찾아가 공연하는 희망·사랑나눔콘서트를 코리안심포니, 뉴서울필하모닉, 프라임필하모닉 등 민간 교향악단과 함께 개최하고 있으며 사회 취약계층에 대해 문화예술 관람 기회를 제공하는 객석기부 행사인 ‘행복한 공연나눔’을 진행하고 있다.

유인택 예술의전당 사장은 “앞으로 두 회사가 우리나라 문화예술의 미래와 발전을 위해 함께 고민하고 문화 저변을 확대해 나가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KEPCO-Seoul Arts Center signed a business cooperation agreement for culture and arts business

Future-oriented visual art that combines art and technology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Park Yeon-pa] = KEPCO (CEO Jong-gap Kim) signed an agreement for cultural and artistic business cooperation with Seoul Arts Center (President In-Taek Yoo) at KEPCO Art Center in Seoul on Thursday, November 19th.

 

The main content of the business agreement is to cooperate with each other in public offering, planning, hosting, and operation of exhibitions and performances to expand opportunities for people to enjoy culture and arts.

 

As the first cultural and art cooperation project, the new media art competition, <The Art of Tomorrow>, is planned to be co-hosted at the Hangaram Design Museum, Seoul Arts Center in the spring of 2021. In this exhibition, KEPCO and the Seoul Arts Center intend to present to the public a future-oriented visual art that combines art and technology.

 

KEPCO, which leads the digital transformation of the electric power industry, and Korea's leading cultural and arts institution, the Seoul Arts Center, will meet to exhibit various art works using future technologies such as augmented reality (AR) and virtual reality (VR).

 

The competition period is from November 24 to January 11, 2021, and 12 winning works and 3 final winning works will be awarded 4 million won and 5 million won in creative support, respectively. For more information, please visit KEPCO and Seoul Arts Center website.

 

At the signing ceremony that day, KEPCO President Kim Jong-gap said, "We will continue to work on various Mecenat activities so that the people can enjoy more of high-quality culture and arts."

 

In addition, KEPCO organizes the KBS KEPCO Music Concours every year to discover classical prospects, and holds a Hope and Love Sharing Concert with private symphony orchestras such as Korean Symphony, New Seoul Philharmonic, and Prime Philharmonic. In addition, it is holding'Happy Performance Sharing', an auditorium donation event that provides opportunities for cultural and artistic viewing to the vulnerable in society.

 

Yoo In-taek, president of the Seoul Arts Center, said, "I hope that the two companies will think together for the future and development of Korean culture and art and expand the base of culture."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문채원, 낭만적인 감성의 홀리데이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