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국, “세계 10위권 경제 대국으로서 자긍심 가집시다”

“이는 코로나 위기 속에서 이뤄낸 값진 결과다”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11:22]

홍성국, “세계 10위권 경제 대국으로서 자긍심 가집시다”

“이는 코로나 위기 속에서 이뤄낸 값진 결과다”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1/01/13 [11:22]

▲ 홍성국 더불어민주당 경제대변인. (공동취재사진) 2020.10.13.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홍성국 더불어민주당 경제대변인은 오늘 13일 논평에서 “세계 10위권 경제 대국으로서의 자긍심을 가집시다”고 밝혔다.

 

홍성국 경제대변인은 “중대재해처벌법을 합의 처리한 지 사흘 만에 손바닥 뒤집듯 입장을 바꾼 것이며, 전형적인 말 바꾸기다”고 덧붙였다.

 

홍 대변인은  “우리나라가 2020년에 국내총생산(GDP) 기준으로 세계 10위권 경제 대국에 재진입한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국민 1인당 국민총소득(GNI)도 G7 국가 중 하나인 이탈리아를 넘어선 것으로 추정된다”라며 “물가를 감안한 1인당 국민총소득(PPP기준 GNI)도 일본, 이탈리아를 추월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고 기대했다.

 

이어 홍 대변인은  “이는 코로나 위기 속에서 이뤄낸 값진 결과다”라면서 “정부, 기업과 국민의 노력으로 전세계 어느 국가보다 높은 회복 탄력성을 재확인하면서 우리나라의 저력을 새삼 느끼게 된다”고 평가 했다. 

 

또한 홍 대변인은  “우리 경제는 지난해 하반기 이후 조선·철강·건설 등 전통적 주력 산업과 바이오·IT와 같은 신성장동력 산업들이 조화롭게 성장하고 있다”면서 “특히, 코로나로 인한 글로벌 가치사슬(GVC) 교란에도 불구하고 수출 증가세가 빠른 속도로 회복되고 있다”라며 “어려운 경제 환경에도 두려워하지 않고 기업들이 연구개발(R&D) 투자를 늘려온 점은 올해 경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홍성국 경제대변인은 “도전적인 글로벌 교역 환경과 어려운 민생경제 환경 속에서도 세계 10위권 국가로서 자긍심을 가지고, 전 세계에 대한민국의 힘을 보여줍시다”라면서, 더불어민주당과 정부도 기업과 국민의 어려움을 적극적으로 타개해 나가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Hong Seong-guk, "Let's take pride as the world's 10th largest economy"

 

“This is a valuable result achieved during the corona crisis”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Hong Seong-guk, an economic representative of the Democratic Party, said in a commentary on the 13th, "Let's take pride as the world's top 10 economic power."

 

Economic spokesman Hong Seong-guk added, "Three days after the agreement on the Great Disaster Penalty Act was dealt with, we changed our position as if we were flipping the palm of the hand, and it is a typical change."

 

Hong said, "It is expected that Korea will re-enter the world's top 10 economic power in terms of gross domestic product (GDP) in 2020," he said. "Gross national income per capita (GNI) also exceeded Italy, one of the G7 countries. It is estimated,” he said. “There is a high possibility that the per capita gross national income (GNI based on PPP) considering inflation will also surpass Japan and Italy.”

 

Spokesman Hong said, “This is a valuable result achieved amid the coronavirus crisis,” and said, “With the efforts of the government, companies, and people, we will reaffirm our resilience to resilience higher than any other country in the world and feel the potential of our country.

 

In addition, spokeswoman Hong said, “Since the second half of last year, the Korean economy has been growing in harmony with traditional flagship industries such as shipbuilding, steel, and construction, and new growth engine industries such as bio and IT.” Despite this, export growth is recovering at a rapid pace,” he said. “The fact that companies have increased R&D investment without fear of a difficult economic environment will be of great help to the economy this year.”

 

Economic spokesman Hong Seong-guk said, "Let's take pride as the world's top 10 nation and show the power of the Republic of Korea to the world despite the challenging global trade environment and difficult economic environment." The Democratic Party and the government also actively address the difficulties of businesses and people. He said he would do more to overcome it.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범접할 수 없는 우아함, 배우 문채원 데뷔 5000일, 감탄 나오는 여신 화보 공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