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조세호, 프로억울러 등극

"TV 안 보면서 왜 요즘 방송 안 나오냐고 해"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19/08/28 [14:39]

'해투4’ 조세호, 프로억울러 등극

"TV 안 보면서 왜 요즘 방송 안 나오냐고 해"

박보미 기자 | 입력 : 2019/08/28 [14:39]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해피투게더4’ 조세호의 억울 시리즈가 경신된다.

 

8월 29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어떻게 웃길 것인가’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남희석, 남창희, 이진호, 이상훈, 이수지가 출연해 시청자의 목요일 밤을 웃음으로 물들일 예정이다.

 

이들은 모두 한 소속사 식구들로 ‘해투4’ MC 조세호와 한솥밥을 먹고 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조세호는 MC 석이 아닌 게스트 석에 앉아 이야기를 나눴다. 앞서 또 다른 소속사 식구 이용진, 양세찬 그리고 남창희가 나왔을 때 조세호의 꼰대 일화가 폭로된 것처럼, 이번 녹화에서 역시 조세호의 에피소드가 화수분처럼 넘쳐흘렀다고 한다.

 

먼저 이진호는 조세호가 ‘조꼰’(조세호+꼰대)이라는 별명을 갖게 된 그날 방송 이후 이용진, 양세찬, 남창희를 집합시켰던 에피소드를 꺼내며 “다 같이 모여있다고 해서 갔더니 후배인 양세찬, 이용진은 물론 친구인 남창희까지 고개를 숙이고 있더라”고 이야기했다. 조세호는 이 사건에 대해 해명하려 했으나 동료들의 폭로는 멈추지 않았다고 한다.

 

이를 듣던 남희석은 “조세호에게 착함 증후군이 있다”며 “이게 유재석하고 어울려 다니며 더 심해졌다”고 꼰대 폭로에 조세호가 민감하게 반응한 이유를 진단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전언이다. 또한 남희석은 조세호를 오랫동안 봐 왔기에 알 수 있는 조세호의 습관들을 소개하며 그가 이날 녹화에 얼마나 초조해하고 있는지 알려줬다고 한다.

 

또한 이진호는 “조세호와 같이 다니다 보면 이상하게 조세호에게만 이상한 일이 생긴다”며 조세호 억울 시리즈를 추가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한다. 술에 취해 대리기사를 불렀다가 혼이 난 사연부터, TV를 잘 안 보는 택시 기사로부터 왜 TV에서 볼 수 없냐고 핀잔을 들은 사연까지. 안재욱 결혼식에 불참했다고 꾸짖는 김흥국에게 “모르는데 어떻게 가요?”라고 대답하며 프로불참러에 등극한 조세호가 프로억울러에 등극할만한 주옥같은 일화들이 펼쳐졌다는 후문이다.

 

과연 조세호를 가장 잘 아는 사람들이 털어놓는 조세호 에피소드는 어떤 웃음을 선사할까. 이에 대한 조세호의 반응은 어떨까. 이 모든 것이 밝혀질 ‘해피투게더4’는 오는 8월 29일 목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KBS 2TV ‘해피투게더4’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유진, 흑화한 오윤희 강렬 눈빛 '걸크러시 뿜뿜'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