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인호 “사법농단 판사들 첫 유죄판결, 사법농단 사태 재판부 엄정한 판단 기다린다”

“‘제 식구 감싸기’라는 비판과 함께 여전히 국민적 눈높이에 미치지 못하는 판결이 이어져 온 것”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3/25 [10:41]

최인호 “사법농단 판사들 첫 유죄판결, 사법농단 사태 재판부 엄정한 판단 기다린다”

“‘제 식구 감싸기’라는 비판과 함께 여전히 국민적 눈높이에 미치지 못하는 판결이 이어져 온 것”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1/03/25 [10:41]

▲ '사법농단' 의혹에 연루된 이민걸 전 법원행정처 기획조정실장이 23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선고 공판을 마친 뒤 나서고 있다. 이 전 기획조정실장은 1심에서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최인호 더불어민주당 중앙선대위 수석대변인은 24일 서면브리핑에서  “사법농단 판사들 첫 유죄 판결, 사법농단 사태에 대한 재판부의 엄정한 판단을 기다린다”고 밝혔다.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어제(23일) 법원이 박근혜 정부·양승태 대법원장 시절 14명의 ‘사법농단’ 판사 중 두 명에 대해 각각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 징역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면서 “사법농단 사태 4년 만에 내려진 첫 유죄 판결로 사필귀정, 인과응보이나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형량은 아닌지 아쉬움이 남는다”고 덧붙였다.

 

이어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유죄판결을 받은 이민걸 전 법원행정처 기조실장은 국회의원들이 기소된 사건의 재판부 심증을 파악하고 판사 모임의 와해를 시도했으며, 이규진 전 대법원 양형위 상임위원은 옛 통합진보당 지방의회 의원들에 재판에 개입했다”라면서, 법원은 두 판사의 행동은 명백한 재판개입으로, 법원은 “중대한 범죄로 재판권 방해로 직권남용에 해당한다”고 판단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사법농단’은 대법원과 정치권력 간의 유착이 적나라하게 드러난 사건이다”면서 “‘재판의 독립’이라는 헌법가치를 부정하고, 법원에 대한 신뢰를 무너뜨린 중차대한 범죄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양승태 전 대법원장, 임종헌 전 법원행정처 차장을 포함한 고위법관 14명 중 지금까지 선고가 이뤄진 8명은 모두 ‘법리적으로는 처벌할 수 없다’는 이유로 무죄를 선고 받았다”면서 “어제(23일) 유죄판결을 받은 이민걸 실장, 이규진 상임위원 또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라며 “‘제 식구 감싸기’라는 비판과 함께 여전히 국민적 눈높이에 미치지 못하는 판결이 이어져 온 것”이라고 꼬집었다.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지금이라도 법원은 뼈를 깎는 심정으로 사법농단 판사들에 대한 엄정한 재판을 진행해 주시길 바란다”면서 “전대미문의 헌법 유린 사건에 대한 법적 단죄가 제대로 이뤄질 때, 사법부에 대한 국민의 신뢰는 회복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Choi In-ho “Judges of Judicial Nongdan are convicted for the first time, waiting for a strict judgment by the Judicial Nongdan Incident Tribunal”

 

“Along with the criticism of “covering my family,” a ruling that still falls short of the public eye level has been passed on.”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Choi In-ho, the chief spokesman of the Democratic Party's Central Line, said in a written briefing on the 24th, "We are waiting for the judges' first convictions for the judges of the Judicial Nonongdan, and a strict judgment by the judiciary on the case of Judicial Nongdan."

 

Chief spokesperson Choi In-ho said, “Yesterday (23rd), the court issued two of the 14 judges of'Justice Nongdan' in the days of the Park Geun-hye government and the Supreme Court Chief Yang Seung-tae, each with 10 months in prison and 2 years probation and 1 year and 6 months imprisonment, and 3 years probation. He added, “It remains regretful whether it is the first guilty conviction after four years of the Judicial Nongdan incident, and whether it is a death sentence, causal retribution, or a sentence that does not meet the standards of the public.”

 

Next, Chief Spokesperson Choi In-ho said, “The former chief of the Court Administration Department, Lee Min-geol, who was convicted, tried to break down the judges' meeting by grasping the judgment of the judiciary in the case where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were prosecuted. He said that the court decided that the actions of the two judges were obvious interventions, and that the court had determined that "it is a serious crime, which is an ex officio abuse by obstructing the jurisdiction."

 

Regarding this, Chief Spokesman Choi In-ho said, “'Judongdan' is a case in which the adhesion between the Supreme Court and the political power is clearly revealed. It is a serious crime that denies the constitutional value of'independence of the trial' and destroys trust in the court.” Pointed out.

 

However, Chief Spokesperson Choi In-ho said, “Of the 14 high-ranking judges, including former Supreme Court Chief Yang Seung-tae and former Deputy Chief Justice of the Court Administration, Lim Jong-heon, all eight who were sentenced so far were acquitted because they were'cannot be punished legally.' (23rd) Director Lee Min-geol, who was convicted, and standing member Lee Gyu-jin, were also sentenced to probation.

 

Chief Spokesman Choi In-ho said, “Even now, the courts hope that the court will proceed with a rigorous trial against the judges of Judicial Nongdan.” “When the unprecedented legal condemnation of the constitutional violation case is properly fulfilled, the public's Trust can be restored.”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보영, 패션 매거진 화보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