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대 “국민의힘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부정 서병수 의원 발언대해 즉각 사과하길”

“국민의힘은 해당 발언에 대해 즉각 사과하고 민생현안에 집중해주기 바란다”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4/22 [10:09]

신영대 “국민의힘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부정 서병수 의원 발언대해 즉각 사과하길”

“국민의힘은 해당 발언에 대해 즉각 사과하고 민생현안에 집중해주기 바란다”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1/04/22 [10:09]

 

▲ 서병수 국민의힘 의원이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에서 열린 경제 분야 대정부질문에서 발언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4.20.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신영대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21일 서면브리핑에서 “국민의힘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을 부정하는 서병수 의원의 발언에 대해 즉각 사과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5선 중진 의원이자 부산시장을 역임한 서병수 의원은 어제(20일) 대정부질문을 통해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탄핵은 잘못됐다”며, 헌법재판소의 판결과 국민의 촛불민심을 정면으로 부정하는 발언을 했다고 신영대 대변인은 덧붙였다.

 

서병수 의원은“박근혜 전 대통령이 탄핵될 만큼 위법한 짓을 저질렀는지, 사법처리되어 징역·벌금에 추징금을 낼 정도의 범죄를 저질렀는지, 전직 대통령을 이렇게까지 괴롭히고 방치해도 되는 것인지 저로서는 이해하기 힘들다”고 주장했다.

 

지난 12월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은 기자회견을 통해 이명박, 박근혜 두 전직 대통령의 과오에 대한 대국민 사과를 한 바 있다. 신영대 대변인은 “특히, 박근혜 전 대통령과 관련하여 특정 기업과 결탁해 부당이익을 취하고, 경영승계 편의를 봐주며, 공적인 책임도 없는 자가 국정에 개입해 법과 질서를 어지럽혔다며 박 전 대통령의 잘못을 일일이 나열하며 국민께 머리 숙여 사죄했다”고 이같이 전했다.

 

그러나 신영대 대변인은 “서 의원은 넉달 만에 국민의힘의 입장과 180도 다른 주장을 하며 대통령의 고유권한인 사면을 요구하고 나섰다”면서“서 의원이 4.7 재보선 결과를 엉뚱하게 해석하는 것은 아닌지 우려스럽다”고 밝혔다.

 

한편 신영대 대변인은 “재보선 이후 민주당은 뼈를 깍는 심정으로 쇄신하며 민생에 집중하고 있다”라면서“여전히 국민의 기대에 충분하지 않음을 인지하고 쇄신을 거듭하고 있다”라며“다만 4.7 재보선 결과로 나타난 국민의 뜻이 민주당의 부족함에 대한 것일 수는 있지만 국정농단을 정당화 하고자 하는 민심의 결과는 아닐 것이다”고도 했다.

 

신영대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국민의힘은 해당 발언에 대해 즉각 사과하고 민생현안에 집중해주기 바란다”고 밝혔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hin Young-dae “I hope that the people's strength will immediately apologize for the remarks of former President Park Geun-hye's denial of impeachment, Rep. Seo Byung-soo”

 

“I hope the people's strength will immediately apologize for the remarks and focus on the issues of public welfare.”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In a written briefing on the 21st, Shin Young-dae, a spokesman for the Democratic Party, said, "The power of the people should immediately apologize for the remarks of Rep. Seo Byung-soo who denied the impeachment of former President Park Geun-hye."

 

Rep. Byung-soo Seo, who served as the 5th leader of the people's power and served as the mayor of Busan, said in a question to the government yesterday (20th) that "the impeachment of former President Park Geun-hye was wrong." Spokesman Shin Young-dae added that he made a negative remark.

 

Rep. Byung-soo Seo said, “I understand for myself whether the former President Park Geun-hye committed a crime that was illegal enough to be impeached, whether he was judicially handled and committed a crime enough to pay additional fines for imprisonment and fines, and whether it is acceptable to bother and neglect the former president so far. It is difficult” he insisted.

 

In December, former President Kim Jong-in made a press conference to the public for the mistakes of two former Presidents Lee Myung-bak and Park Geun-hye. Spokesman Shin Young-dae said, “In particular, in relation to former President Park Geun-hye, Park Geun-hye made the mistake of former President Park, saying, “In relation to former President Park Geun-hye, he took unfair profits by collusion with certain companies, looked after the convenience of management succession, and who did not have public responsibility intervened in the state affairs and disrupted the law and order. “I bowed my head to the people and apologized,” he said.

 

However, a spokesman for Shin Young-dae said, “Rep. Seo made a 180-degree different argument from the position of the people's power in four months, and requested pardon, which is the president’s own authority.” “I am concerned that Rep. Seo is interpreting the results of the 4.7 re-election incorrectly. "I said.

 

Meanwhile, a spokesman for Shin Young-dae said, "After the re-election, the Democratic Party has been renovating with a heartbreaking spirit and focusing on the livelihood of the people." The will of the Democratic Party may be about the lack of the Democratic Party, but it will not be the result of the public sentiment to justify Gukjeong Nongdan.”

 

Shin Young-dae, a spokesman for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said, "I hope the people's strength will immediately apologize for the remarks and focus on the issues of public welfare."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한소희, 사랑스러운 주얼리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