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F&B, 국내 최초 무라벨 친환경 차 음료 ‘에코보리’ 출시

국내 최초의 무라벨 차 음료이자, 페트병 경량화로 플라스틱 무게까지 절감한 ‘에코보리’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1/05/06 [11:08]

동원F&B, 국내 최초 무라벨 친환경 차 음료 ‘에코보리’ 출시

국내 최초의 무라벨 차 음료이자, 페트병 경량화로 플라스틱 무게까지 절감한 ‘에코보리’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1/05/06 [11:08]

▲ 동원F&B가 출시한 무라벨 친환경 차 음료 에코보리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박연파 기자] = 동원F&B(대표이사 김재옥)가 국내 차 음료 중 최초로 라벨을 없앤 무라벨 친환경 제품 ‘에코보리’를 출시했다.

최근 환경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늘어나면서 식음료업계에는 무라벨 생수 등 친환경 제품이 대세로 떠오르고 있다. 동원F&B는 국내 최초의 무라벨 차 음료이자, 페트병 경량화로 플라스틱 무게까지 절감한 ‘에코보리’를 선보였다.

‘에코보리’는 제품 용기에 부착하던 라벨을 제거해 플라스틱 비닐 사용량을 줄이고 재활용 효율을 높인 친환경 제품이다. 따로 라벨을 뜯는 번거로움 없이 바로 분리 배출할 수 있으며 상품명, 유통기한, 영양성분 등 제품 의무 표시사항은 박스 포장재에 표기했다.

동원F&B는 페트병 경량화를 통해 제품의 친환경 요소를 더욱 강화했다. 동원그룹의 종합포장재 계열사 동원시스템즈와 협력해 ‘에코보리’ 페트병의 무게를 같은 용량의 기존 자사 페트병 대비 약 25% 줄여 플라스틱을 절감했다. 에코보리는 묶음 포장용 비닐 대신 종이박스만으로 포장해 더욱더 친환경적이다.

또한 페트병과 박스 포장에 각각 이지그립(Easy-Grip)을 도입해 편의성을 높였다. 페트병 중간에 홈을 만들어 병을 손쉽게 잡고 이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종이박스 양쪽에 손잡이 구멍을 만들어 편리하게 옮길 수 있도록 만들었다.

에코보리는 100% 국내산 보리로 만들어 보리의 고소한 맛이 진하며 0kcal로 열량이 없어 식수 대용으로 즐기기 좋은 차 음료 제품이다. 보리차는 이뇨작용이 없어 체내 수분 보충과 갈증 해소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동원그룹의 무균충전(Aseptic Filling) 공법으로 만들어 보리 본연의 영양과 맛이 살아있다. 무균충전 공법은 외부 균의 침입이 불가능한 무균설비에서 살균한 음료를 페트에 담는 공법으로, 살균을 위한 열처리 공정이 없어서 원료의 영양소를 최대한 유지하면서 원료가 가진 고유의 맛과 향을 살릴 수 있다.

에코보리는 식품 전문 온라인몰 ‘동원몰’에서 단독 선출시해 10일까지 특별 할인가로 만나볼 수 있으며, 이후 주요 온라인몰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박스 단위(1.5L 12개입)로 판매되며 가격은 1박스에 2만6500원이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유진, 흑화한 오윤희 강렬 눈빛 '걸크러시 뿜뿜'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