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은 G7 정상회의 참석 및 오스트리아·스페인 국빈방문예정

문재인 대통령은 G7 정상회의 계기에 주요국 정상과 양자회담을 가질 예정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6/10 [09:54]

문재인 대통령은 G7 정상회의 참석 및 오스트리아·스페인 국빈방문예정

문재인 대통령은 G7 정상회의 계기에 주요국 정상과 양자회담을 가질 예정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1/06/10 [09:54]

 

▲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     ©<사진제공=청와대>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9일 브리핑에서 “G7 정상회의 참석 및 오스트리아·스페인 국빈방문 관련”해서 밝혔다.

 

박경미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은 존슨 영국 총리의 초청으로 6월 11일부터 13일까지 2박3일 일정으로 영국 콘월에서 개최되는 G7 정상회의에 참석한다”면서 “영국 방문 후에는 오스트리아 대통령과 스페인 국왕의 초청으로 오스트리아와 스페인을 각각 국빈방문한다”고 덧붙였다.

 

G7 정상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6월 12일과 13일 양일에 걸쳐 개최되는 확대회의 세 개 세션에 참석하여, 그린과 디지털을 주축으로 하는 한국판 뉴딜의 경험을 공유할 예정이다.

 

‘보건’을 주제로 하는 확대회의 1세션에서는 백신 공급 확대와 글로벌 보건시스템 대응 역량 강화 등에 대해, ‘열린 사회와 경제’를 다루는 확대회의 2세션에서는 열린 사회의 핵심 가치를 보호하고 확산시키기 위한 유사 입장국 간 공조 강화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게 된다.

 

‘기후변화와 환경’를 주제로 하는 확대회의 3세션에서는 녹색성장을 통한 기후·환경 대응 방안, 생물다양성 감소 대응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한다.

 

아울러, 문재인 대통령은 G7 정상회의 계기에 주요국 정상과 양자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G7 일정을 마친 후 문재인 대통령은 6월 13일부터 15일까지 오스트리아를 국빈방문하여 「판 데어 벨렌」 대통령과 정상회담, 「쿠르츠」 총리와 회담을 한다.

 

내년은 한국과 오스트리아가 수교를 맺은지 130주년 되는 해로, 이번 방문이 한국 대통령으로서는 오스트리아 첫 방문이다. 이를 계기로 양국 간의 우호 협력 관계는 한 단계 높은 수준으로 격상하게 된다.

 

문재인 대통령은 양국 간 교육·문화 및 청소년 교류 활성화, P4G 서울 정상회의로 다져진 기후대응 협력 파트너십 강화, 포스트 코로나 녹색 회복과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전기차 등 친환경 분야 협력 강화 방안 등에 대해 협의할 예정이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은 6월 15일부터 17일까지 스페인을 국빈방문하여 「펠리페 6세」 국왕과 「산체스」 총리를 만나, 지난해로 수교 70주년을 맞은 양국 간 우호 협력 관계를 한 단계 높은 수준으로 격상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코로나19 이후 스페인에서 맞이하는 첫 국빈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협력 증진, 안정적인 통상환경 조성을 위한 세관 분야 협력 강화, 친환경 미래 산업과 경제 분야 협력 다변화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President Moon Jae-in will attend the G7 summit and make state visits to Austria and Spain

 

President Moon Jae-in is scheduled to hold bilateral talks with the leaders of major countries on the occasion of the G7 summit.

 

[Introduction to the case / Reporter Hong-cheol Moon] = Blue House spokesman Park Kyung-mi said in a briefing on the 9th, "Related to attending the G7 summit and state visits to Austria and Spain.

 

 

"President Moon Jae-in will attend the G7 Summit to be held in Cornwall, England for three days and two nights from June 11 to 13 at the invitation of British Prime Minister Johnson," said Park Kyung-mi, spokesperson for Park. I will make a state visit to Austria and Spain respectively at the invitation of the ,” he added.

 

At the G7 summit, President Moon Jae-in will participate in three sessions of the expanded meeting to be held on June 12 and 13 to share experiences of the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 centered on green and digital.

 

Session 1 of the expanded meeting, which was held under the theme of 'Health,' focused on expanding the supply of vaccines and strengthening the capacity to respond to the global health system. Session 2 of the expanded meeting, 'Open Society and Economy', focused on protecting and spreading the core values ​​of an open society. Opinions will be exchanged on strengthening cooperation between the participating countries.

 

In the 3rd session of the extended conference with the theme of ‘Climate Change and the Environment’, measures to respond to climate and environment through green growth and countermeasures to decrease biodiversity will be discussed.

 

In addition, President Moon Jae-in is scheduled to hold bilateral talks with the leaders of major countries on the occasion of the G7 summit.

 

After completing the G7 schedule, President Moon Jae-in will make a state visit to Austria from June 13 to 15 to hold a summit meeting with President Van der Velen and with Prime Minister Kurz.

 

Next year marks the 130th anniversary of the establishment of diplomatic ties between Korea and Austria, and this is the first visit to Austria as a Korean president. With this opportunity, the friendly and cooperative relationship between the two countries will be elevated to a higher level.

 

President Moon Jae-in plans to discuss ways to vitalize exchanges between the two countries in education, culture and youth, strengthen the cooperative partnership for climate response that was established at the P4G Seoul Summit, and strengthen cooperation in eco-friendly fields such as electric vehicles for post-coronavirus green recovery and sustainable growth.

 

Next, President Moon Jae-in made a state visit to Spain from June 15 to 17 and met King Philip VI and Prime Minister Sanchez, raising the friendly and cooperative relationship between the two countries to a higher level last year, celebrating the 70th anniversary of diplomatic ties. do.

 

As President Moon Jae-in's first state visit to Spain after Corona 19, he plans to discuss promoting cooperation to overcome Corona 19, strengthening cooperation in the customs sector to create a stable trade environment, and diversifying cooperation in the eco-friendly future industry and economy.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전여빈, 3종 커버 화보로 전여빈만의 대체불가 분위기 뽐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