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엘리베이터, 2022년형 N:EX 신규 라인업 6종 공개

‘클린 모빌리티 솔루션’을 적용해 현대엘리베이터의 주력 제품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1/12/01 [14:43]

현대엘리베이터, 2022년형 N:EX 신규 라인업 6종 공개

‘클린 모빌리티 솔루션’을 적용해 현대엘리베이터의 주력 제품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1/12/01 [14:43]

▲ 현대엘리베이터가 공개한 2022년형 N:EX(넥스) 라인업 6종.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브라스, 글래시어, 포레, 어반, 테라스, 까사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박연파 기자] = 현대엘리베이터(대표이사 송승봉)가 주력 기종 N:EX(넥스)의 2022년형 신규 라인업 6종을 1일 공개했다.

2월 출시된 N:EX는 벨트 타입 엘리베이터로 기존 제품 대비 2~3배 긴 수명과 모션콜·에어터치·블루투스 태깅 등 비접촉 시스템, 미세·초미세 먼지를 정화하는 것은 물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91.75% 이상 살균(미국 식품의약국 공인 임상 실험 기관 결과)하는 것으로 알려진 OH 공기 살균기 등을 탑재한 ‘클린 모빌리티 솔루션’을 적용해 현대엘리베이터의 주력 제품으로 자리 잡았다.

이번에 출시한 2022년형 6종은 프리미엄 디자인에 동사의 클린 모빌리티 솔루션을 표준 적용한 브라스(Brass), 글래시어(Glacier) 등 ‘아티잔(Artisan)’ 라인업 2종과 숲·도시·거실·테라스 등 현대인이 일상에서 접하는 공간을 직육면체의 엘리베이터 안에 담아낸 △포레(Foret) △어반(Urban) △까사(Casa) △테라스(Terrace) 등 4종이다.

포레, 어반, 까사, 테라스 제품은 비접촉으로 목적층 호출이 가능한 매립형 에어 터치를 비롯해 현대엘리베이터의 클린 모빌리티 솔루션을 모두 옵션으로 적용할 수 있게 해 고객 선택권을 넓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N:EX는 적용 현장도 기존 15층에서 25층(80m)으로 확대된다. 이에 따라 빌라·상가·사무용 빌딩은 물론, 리모델링 및 신축 아파트에도 도입할 수 있었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깊어진 눈빛, 배우 김향기 한층 짙어진 성숙美 발산 비주얼 화보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