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2028년까지 건강보험 재정 10조 원 이상 필수의료에 투자”

복지 차관 “의료개혁 4대 과제 이행을 위해…재정 지속가능성 추진”
외래 진료 연 365회 초과 시 본인부담률 90%로 상향…7월 시행 예정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3/27 [18:02]

정부 “2028년까지 건강보험 재정 10조 원 이상 필수의료에 투자”

복지 차관 “의료개혁 4대 과제 이행을 위해…재정 지속가능성 추진”
외래 진료 연 365회 초과 시 본인부담률 90%로 상향…7월 시행 예정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4/03/27 [18:02]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박민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제2차관)은 27일 “2028년까지 10조 원 이상의 건강보험 재정을 필수의료 분야에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의사 집단행동 중대본 브리핑에서 박 차관은 “정부는 의료개혁 4대 과제 이행을 위해 필수의료 분야에 대한 건강보험 지원을 강화하기로 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정부는 건강보험 재정의 지속 가능성을 높이기 위한 작업도 차질 없이 추진하고 있다”면서 건강보험 재정 투자계획에 대해 설명했다.

 

▲ 보건복지부 블로그 접속 화면  ©



한편 박 차관은 “2023년 건강보험료 인상률은 1.49%로 최근 6년간 최저 수준인 점을 감안할 때 보험료율 인상 부담을 낮추면서도 안정적인 건강보험 재정을 유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말 기준 건강보험의 당기수지는 4조 1000억 원으로 3년 연속 흑자이고, 누적 준비금은 28조 원이다.

 

이에 정부는 안정적인 건강보험 재정을 바탕으로 의료개혁 4대 과제 이행을 위해 필수의료 분야에 대한 건강보험 지원을 강화하기로 하고, 2028년까지 10조 원 이상의 건보재정을 필수의료 분야에 투자할 계획이다.

 

또한 건강보험 재정의 지속가능성을 높이기 위한 작업도 추진하고 있다.

 

우선 병상 수급관리제 시행 등을 통해 병상과 의료장비 수를 적정하게 관리하며, 주기적인 급여 재평가를 내실있게 운영한다.

 

아울러 기존 급여 중 효과나 경제성이 떨어지는 항목은 가격을 조정하거나 퇴출 기전을 마련할 계획이다.

 

특히 과다 의료이용자에 대한 관리도 강화해 합리적인 의료 이용을 유도한다.

 

이와 관련해 연 365회를 초과해 외래 진료를 받는 경우 본인부담률을 90%로 상향 조정하는 내용의 국민건강보험법 시행령 개정안을 입법예고 해 오는 7월 시행 예정이다.

 

외국인 건강보험 무임승차 방지를 위해 제도를 개선한다.

 

그동안 외국인 가입자의 피부양자는 국내에 일정기간 체류하지 않아도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어 보험료를 납부하지 않고도 쉽게 의료 이용을 할 수 있어 제도를 악용하는 사례가 발생했다.

 

이에 배우자와 미성년 자녀를 제외하고 부모, 형제·자매 등은 6개월 이상 체류해야 건강보험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했다.

 

이밖에도 국민건강보험법을 지난 1월 개정해 다음 달 3일부터 시행하며 이에 따라 연간 121억 원의 재정 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타인의 건강보험 자격을 도용하여 진료받는 행위를 막기 위해 의료기관에서 본인 여부와 건강보험 자격을 의무적으로 확인하는 제도를 시행한다.

 

이에 따라 오는 5월 20일부터 모든 의료기관은 가입자의 본인 여부와 건강보험 자격을 확인해야 하며 위반 땐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와 부정수급액 환수 조치가 가능하다.

 

박 차관은 “제도 개선사항이 현장에서 차질 없이 시행되도록 지침을 마련하고 상세히 안내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overnment “Invest more than 10 trillion won in health insurance finances in essential medical care by 2028”

 

Vice Minister of Welfare: “To implement the four major tasks of medical reform… “Promoting financial sustainability”

If outpatient treatment exceeds 365 times per year, the out-of-pocket burden rate increases to 90%... Scheduled to be implemented in July

 

[Inside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ol] = Park Min-soo, First General Coordinator of the Central Disaster and Safety Countermeasures Headquarters (Second Vice Minister of Health and Welfare) said on the 27th, “We plan to invest more than 10 trillion won in health insurance finances in essential medical care by 2028.” He said.

 

At the doctors' collective action headquarters briefing on this day, Vice Minister Park said, “The government has decided to strengthen health insurance support for essential medical care in order to implement the four major tasks of medical reform.”

 

He went on to explain the health insurance financial investment plan, saying, “The government is also proceeding without a hitch to increase the sustainability of health insurance finances.”

 

Meanwhile, Vice Minister Park explained, “Considering that the 2023 health insurance premium increase rate is 1.49%, which is the lowest level in the past six years, we are maintaining stable health insurance finances while lowering the burden of premium rate increases.”

 

As of the end of last year, the current health insurance balance was 4.1 trillion won, a surplus for three consecutive years, and accumulated reserves were 28 trillion won.

 

Accordingly, the government has decided to strengthen health insurance support for essential medical care in order to implement the four major tasks of medical reform based on stable health insurance finance, and plans to invest more than 10 trillion won of health insurance finance in essential medical care by 2028. .

 

We are also working to increase the sustainability of health insurance finances.

 

First, the number of hospital beds and medical equipment will be properly managed through the implementation of a hospital bed supply and demand management system, and periodic re-evaluation of salaries will be effectively implemented.

 

In addition, we plan to adjust the price or prepare a mechanism for eliminating items that are less effective or economical among existing benefits.

 

In particular, management of excessive medical users will be strengthened to encourage rational medical use.

 

In relation to this, an amendment to the Enforcement Decree of the National Health Insurance Act, which will increase the out-of-pocket rate to 90% for those who receive outpatient treatment in excess of 365 times a year, is scheduled to be implemented in July.

 

Improve the system to prevent free riding on foreign health insurance.

 

In the meantime, dependents of foreign subscribers can register as health insurance dependents even if they do not stay in the country for a certain period of time, so they can easily use medical care without paying insurance premiums, which has led to cases of abuse of the system.

 

Accordingly, the system was improved so that, excluding spouses and minor children, parents, brothers, sisters, etc. must stay for more than 6 months to be registered as health insurance dependents.

 

In addition, the National Health Insurance Act was revised in January and will take effect from the 3rd of next month, which is expected to result in annual financial savings of 12.1 billion won.

 

Meanwhile, in order to prevent the practice of receiving treatment by stealing someone else's health insurance qualifications, medical institutions are implementing a system that requires mandatory verification of identity and health insurance eligibility.

 

Accordingly, starting May 20, all medical institutions must verify the subscriber's identity and health insurance eligibility, and in case of violation, a fine of up to 1 million won and refund of illegal benefits are possible.

 

Vice Minister Park said, “We will prepare guidelines and provide detailed guidance so that system improvements can be implemented without setbacks in the field.”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보영, 무심한 듯 쿨한 무드가 매력적인 화보 촬영 비하인드 컷 공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