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더 경기패스는 GTX까지 할인해주는 유일한 카드”

GTX 개통 앞두고 A노선 동탄역 방문한 김동연

김지호 기자 | 기사입력 2024/03/29 [16:05]

김동연 “더 경기패스는 GTX까지 할인해주는 유일한 카드”

GTX 개통 앞두고 A노선 동탄역 방문한 김동연

김지호 기자 | 입력 : 2024/03/29 [16:05]

 

[사건의내막 / 김지호 기자] = 30일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의 A노선 수서~동탄 구간 개통을 앞두고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GTX A노선 동탄역을 둘러보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특히 김 지사는 더(The) 경기패스가 GTX에 적용되는 된다는 점을 적극 홍보하며 도민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동연 지사는 “15년 전에 경기도가 제안한 게 이렇게 큰 결실을 맺게 돼경기도민과 함께 지사로서 대단히 기쁘게 생각을 한다”면서 “안전하게 도민들에게 좋은 교통 시설을 제공하도록 만전을 기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5월부터 경기도가 The 경기패스라는 새로운 교통 할인 카드를 적용하는데 GTX까지 할인해 주는 유일한 카드”라며 “일반 시민은 20%, 청년은 30% 그리고 저소득층분들은 53%까지 할인 혜택을 받는 할인 카드이기 때문에 경기도민에게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강조했다.

 

GTX는 2009년 4월 경기도와 대한교통학회가 GTX 3개 노선 추진을 국토교통부에 최초 제안한 바 있다. 이후 같은해 8월 예비타당성조사 완료, 2012년 동탄정거장 착공에 이어 2017년 사업실시계획 승인 등을 거쳐 30일 오전 5시 30분 첫 운행을 앞두고 있다.

 

GTX A노선은 동탄~수서~삼성~파주까지 85.5㎞로 총사업비는 5조 7천421억 원이다. 이 중 30일 개통하는 수서~동탄 구간은 수서, 성남, 용인(6월부터 정차), 동탄역으로 이뤄졌다. GTX A노선 중 파주~서울역은 올해 말 개통하며, 나머지 전 구간 개통은 2028년이 목표다.

 

GTX A노선 개통에 따라 버스로 79분, 승용차로 45분 소요되던 수서~동탄이 20분 만에 이동할 수 있어 도민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도는 GTX A노선 이용 시민의 편의를 위해 더(The) 경기패스의 GTX A 환급 할인을 최대 30% 적용한다.

 

환급 적용 시점은 더(The) 경기패스가 시행되는 5월 1일부터다. GTX A노선의 요금은 기본요금 3천200원에 5㎞마다 250원씩 추가된다. 이에 수서역에서 동탄역까지 요금은 4천450원이지만 더(The) 경기패스를 이용하면 청년의 경우 3천110원으로 1천340원을 환급받을 수 있으며 일반시민은 20%, 저소득층은 53%를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더(The) 경기패스는 GTX는 물론 시내버스, 광역버스, 지하철, 신분당선 등의 이용 요금을 환급하는 경기도의 교통비 지원 정책이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ongyeon Kim “The Gyeonggi Pass is the only card that gives a discount on GTX”

 

Dong-yeon Kim visited Dongtan Station on Line A ahead of the opening of GTX.

 

[Inside story of the incident / Reporter Kim Ji-ho] = Ahead of the opening of the Suseo-Dongtan section of the Seoul Metropolitan Rapid Transit (GTX) Line A on the 30th, Gyeonggi Province Governor Kim Dong-yeon toured the GTX Line A Dongtan Station and encouraged the officials. In particular, Governor Kim actively promoted the fact that The Gyeonggi Pass applies to GTX and emphasized that it would be of great help to the residents of the province.

 

Governor Kim Dong-yeon said, “As the governor, along with the residents of Gyeonggi Province, I am very pleased that what Gyeonggi Province proposed 15 years ago has come to such great fruition,” adding, “I hope that you will do your best to provide safe and good transportation facilities to the residents of the province.”

 

He continued, “Starting in May, Gyeonggi Province is applying a new transportation discount card called The Gyeonggi Pass, and it is the only card that provides a discount on GTX,” adding, “A 20% discount for general citizens, a 30% discount for young people, and a 53% discount for low-income people.” “Because it is a card, I think it will be of great help to Gyeonggi residents,” he emphasized.

 

GTX was first proposed to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n April 2009 by Gyeonggi Province and the Korean Transportation Society to promote three GTX routes. Afterwards,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was completed in August of the same year, construction of Dongtan Station began in 2012, and the business implementation plan was approved in 2017, and the first operation is scheduled for 5:30 a.m. on the 30th.

 

GTX A route is 85.5km from Dongtan to Suseo to Samsung to Paju, and the total project cost is KRW 5.7421 trillion. Among these, the Suseo-Dongtan section, which opens on the 30th, consists of Suseo, Seongnam, Yongin (stopped from June), and Dongtan stations. Among the GTX A routes, Paju-Seoul Station will open at the end of this year, and the remaining sections are scheduled to open in 2028.

 

With the opening of GTX Line A, Suseo-Dongtan, which used to take 79 minutes by bus or 45 minutes by car, can now be traveled in 20 minutes, which is expected to greatly contribute to improving the quality of life for residents.

 

For the convenience of citizens using the GTX A route, the province applies The Gyeonggi Pass's GTX A refund discount of up to 30%.

 

Refunds will be applied from May 1, when The Game Pass goes into effect. The fare for GTX A route is a basic fare of 3,200 won, with an additional 250 won added for every 5 km. Accordingly, the fare from Suseo Station to Dongtan Station is 4,450 won, but if you use The Gyeonggi Pass, you can receive a refund of 1,340 won (3,110 won) for young people, 20% for general citizens, and 53% for low-income people. You can get a discount.

 

The Gyeonggi Pass is Gyeonggi Province's transportation cost support policy that provides refunds for usage fees for GTX as well as city buses, metropolitan buses, subways, and the Shinbundang Line.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보영, 무심한 듯 쿨한 무드가 매력적인 화보 촬영 비하인드 컷 공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