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전 “북한은 국제사회 고립과 정권몰락 자초하는 무력도발 중단해야”

“북한이 한·일·중 정상회의가 열린 어젯밤 기습적으로 군사정찰위성을 발사했지만, 2분 만에 공중 폭발하며 실패했다”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5/28 [11:33]

김민전 “북한은 국제사회 고립과 정권몰락 자초하는 무력도발 중단해야”

“북한이 한·일·중 정상회의가 열린 어젯밤 기습적으로 군사정찰위성을 발사했지만, 2분 만에 공중 폭발하며 실패했다”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4/05/28 [11:33]

 

 

▲ 북한은 27일 군사정찰위성 2호기를 발사했지만 실패했다고 28일 밝혔다. 우리 합동참모본부(합참)는 오후 10시46분쯤 북한 측 해상에서 다수의 파편을 탐지해 실패 사실을 알렸다. (그래픽=안지혜 기자)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김민전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오늘 7월 28일 논평에서 “북한은 국제사회 고립과 정권의 몰락을 자초하는 무력 도발을 중단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민전 수석대변인은 “북한이 한·일·중 정상회의가 열린 어젯밤 기습적으로 군사정찰위성을 발사했지만, 2분 만에 공중 폭발하며 실패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김민전 수석대변인은  “모처럼 조성된 3국간 협력의지에 찬물을 끼얹으려는 의도였지만, 기술적 미흡함을 미처 개선하지 못한 채 성급하게 발사한 것이라는 평가로 초조함의 방증이다”고도 했다.

 

또한 김민전 수석대변인은  “북한은 발사체에 대해 군 정찰위성이라고 주장하고 있지만, 위성 발사용 로켓은 사실상 대륙간탄도미사일과 같은 기술을 사용한다는 점에서 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 결의안을 위반하는 명백한 도발 행위이다”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김민전 수석대변인은  “결국 위성용 로켓 발사를 핑계로 핵무기 탑재용 탄도미사일 기술을 시험하려는 꼼수인 것”이라며 “북한이 올해만 해도 십여 차례에 걸쳐 미사일 발사 등 무력도발을 강행하는 저변에는 러시아와 중국의 묵인과 방조가 깔려 있다는 것”을 부인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리고 김민전 수석대변인은  “최근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 산하 '전문가 패널'이 러시아에 의해 무산되었고, 이번 위성 발사 준비에서도 러시아 기술자들의 도움을 받은 정황이 나오고 있다”고 날을 세웠다.

 

특히 김민전 수석대변인은  “중국은 어제 정상회의에서도 북한의 도발을 공개적으로 규탄하지 않고 미지근한 태도로 일관하며 인공위성 발사에 대한 우려에 대해서도 언급을 회피했다”며 “북한 비핵화와 유엔 결의 이행을 위해서는 중국의 협력이 필수적일 것”이라고 보고있다.

 

한편 김민전 수석대변인은  “이번 윤석열 대통령과 리창 총리와의 회담에서 고위급 협의체인 '한중 외교안보대화'를 신설해 안보분야에서 소통을 계속해 나가기로 한 만큼, 중국은 엄중한 동북아 현실을 인식하고 안보리 상임이사국으로서 글로벌 핵 비확산 체제 유지를 위한 건설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했다.

 

김민전 수석대변인은  “북한은 도발을 하면 할수록 국제사회에서 고립과 김정은 정권의 몰락만 가속화 시킬 뿐이라는 점을 명심하길 바란다”라면서 “한반도 평화 체제를 지속하기 위해서는 압도적 국방력이 바탕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민전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정부와 우리 군은 굳건한 한미 연합방위 태세 하에 어떠한 도발에도 압도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능력과 태세를 유지하면서 대한민국의 영토와 국민의 안전을 지켜나갈 것”이라고 약속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Min-jeon “North Korea must stop its armed provocations that isolate it from the international community and bring about the downfall of its regime.”

 

“North Korea launched a surprise military reconnaissance satellite last night when the Korea-Japan-China summit was held, but it exploded in the air in two minutes and failed.”

 

[Inside story of the incident / Reporter Moon Hong-cheol] = Kim Min-jeon, chief spokesperson of the People Power Party, said in a commentary today, July 28, “North Korea must stop its armed provocations that are causing isolation from the international community and the downfall of the regime.” 

 

Chief Spokesperson Kim Min-jeon added, “North Korea launched a military reconnaissance satellite by surprise last night when the Korea-Japan-China summit was held, but it exploded in the air in two minutes and failed.”

 

Senior Spokesperson Kim Min-jeon also said, “It was an intention to pour cold water on the long-established will for cooperation among the three countries, but it is evidence of nervousness as it was evaluated as a hasty launch without any improvement in technical shortcomings.”

 

In addition, Senior Spokesperson Kim Min-jeon said, “North Korea claims that the launch vehicle is a military reconnaissance satellite, but the satellite launch rocket actually uses the same technology as an intercontinental ballistic missile, so it is a clear provocation that violates the UN Security Council sanctions resolution against North Korea.” raised their voices of criticism.

 

Previously, Senior Spokesperson Kim Min-jeon said, “In the end, it is a trick to test ballistic missile technology capable of carrying nuclear weapons under the pretext of launching a satellite rocket,” adding, “Russia and China are behind North Korea’s armed provocations, including missile launches, on more than a dozen occasions this year alone.” He pointed out that it cannot be denied that “there was condoning and aiding.”

 

And Chief Spokesperson Kim Min-jeon sharpened his voice by saying, “Recently, the ‘Expert Panel’ under the Security Council’s North Korea Sanctions Committee was aborted by Russia, and there is evidence that Russian engineers were helped in preparing for this satellite launch.”

 

In particular, Senior Spokesperson Kim Min-jeon said, “Even at yesterday’s summit, China did not publicly condemn North Korea’s provocations, maintained a lukewarm attitude, and even avoided mentioning concerns about the satellite launch.” He added, “For North Korea’s denuclearization and implementation of UN resolutions, China must “Cooperation will be essential.”

 

Meanwhile, Senior Spokesperson Kim Min-jeon said, “At the meeting between President Yoon Seok-yeol and Prime Minister Li Chang, it was decided to continue communication in the security field by establishing the ‘Korea-China Diplomatic and Security Dialogue,’ a high-level consultative body, so China recognizes the severe reality of Northeast Asia and becomes a permanent member of the Security Council. “It is expected that it will play a constructive role in maintaining the global nuclear non-proliferation system.”

 

Senior Spokesperson Kim Min-jeon said, “I hope North Korea should keep in mind that the more provocations it makes, the more it will only accelerate its isolation from the international community and the fall of the Kim Jong-un regime,” adding, “In order to sustain the peace regime on the Korean Peninsula, overwhelming defense power must be the foundation.” did.

 

Kim Min-jeon, senior spokesperson for the People Power Party, promised, “The government and our military will protect the safety of the Republic of Korea’s territory and people while maintaining the ability and posture to overwhelmingly respond to any provocation under a solid ROK-US joint defense posture.”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오연서, '싱글즈' 화보 A컷 공개! '독보적인 아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