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는 꽃중년’ 안재욱, 9세 연하 아내와 외출전 ‘롱타임 키스’?…“뭐야? 6초나 한다고?”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4/06/11 [10:31]

‘아빠는 꽃중년’ 안재욱, 9세 연하 아내와 외출전 ‘롱타임 키스’?…“뭐야? 6초나 한다고?”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4/06/11 [10:31]

 

‘아빠는 꽃중년’의 안재욱이 외출 전 아내와 ‘롱타임 키스’를 감행(?)해 ‘꽃대디’들을 당황케 한다.

 

13일(목) 밤 9시 30분 방송하는 채널A ‘아빠는 꽃중년’ 8회에서는 ‘꽃대디’ 김용건-김구라-신성우-안재욱-김원준이 스튜디오에 자리한 가운데, ‘54세 아빠’ 안재욱이 9세 딸 수현, 4세 아들 도현이와 ‘어버이날’을 맞이해 행복한 하루를 보낸 현장이 공개된다.

 

이날 안재욱X최현주 부부는 어린이집에서 ‘색종이 카네이션’을 만들어온 도현이의 ‘어버이날’ 선물에 기쁨을 감추지 못한다. 어버이날 기념으로 안재욱은 ‘안재욱 미니미’인 아들 도현에게 “이제부터 ‘아빠’가 아닌 ‘아버지’라고 불러 달라”며 호칭 정리에 나서는데, 도현이는 “사랑합니다 아버지”, “아버지 파이팅!”이라며 안재욱이 시키는 말을 똑 부러지게 따라 하는 모습으로 ‘안무새(안재욱 앵무새)’에 등극한다.

 

이후 안재욱은 수현이의 ‘하교 라이딩’에 늦지 않으려 부랴부랴 점심 식사 준비에 돌입한다. ‘삼식이 아빠’답게 그는 아내와 아들을 위한 샌드위치를 정성스레 만드는데, 이를 맛본 도현이는 “안 맛있어!”라고 반전 반응을 드러내더니, “빨리 저녁 먹고 싶어”라고 돌직구까지 던져 안재욱을 어질어질하게 만든다.

 

대환장 부자(父子) 케미에 모두가 빵 터진 가운데, 점심 식사를 마친 안재욱은 도현이의 손을 잡고 수현이의 ‘하교 라이딩’에 나선다. 그런데 안재욱은 현관문을 열기 직전, 자신을 배웅하는 9세 연하 아내에게 다가가더니 “6초~”라는 말과 함께 키스를 한다. 이를 본 김구라는 “지금 6초라고 얘기한 것 같은데?”라며 당황스러워 하고, 김용건은 “아니 이게 무슨 상황이야?”라면서 ‘동공확장’을 일으킨다. 알고 보니 안재욱은 외출 직전, “출근 전 아내와 6초 이상 키스를 나누면 4년 더 장수할 수 있다”는 기사를 읽어 이를 곧장 실행에 옮긴 것.

 

생명 연장을 꿈꾸며 ‘6초 키스’를 한 안재욱의 큰 그림에 김구라와 김원준은 “진짜로 ‘6초’ 때문에 키스를 한 것 같네”, “키스 후에 여운이 없다”라며 ‘팩폭’을 투척한다. 그러자 안재욱은 “다들 아내와 저렇게 키스 안 하시냐?”며 역공에 나서고, 김구라는 “저도 하긴 한다”라고 수긍한 반면, 신성우는 “그래도 6초까지는 좀…”이라고 해 짠내 웃음을 안긴다. 나아가 김용건은 뜻밖의 답변을 내놓는다고 해 그의 반응에 궁금증이 쏠린다.

 

안재욱X최현주 부부의 ‘장수 키스’ 현장과 어버이날 모습, 그리고 김원준과 딸 예진이의 유쾌한 딸기농장 체험기는 13일(목) 밤 9시 30분 방송하는 채널A ‘아빠는 꽃중년’ 8회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채널A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오연서, '싱글즈' 화보 A컷 공개! '독보적인 아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