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지역공동체의 따뜻함으로 가득했던 논현2동의 5월

한부모가정, 장애인 가족 등 경제적·시간적 부담으로 가족사진을 찍지 못했던 7가구를 대상으로 스튜디오 촬영을 진행한 뒤 A컷을 액자로 제작해 선물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4/06/11 [17:13]

서울시 지역공동체의 따뜻함으로 가득했던 논현2동의 5월

한부모가정, 장애인 가족 등 경제적·시간적 부담으로 가족사진을 찍지 못했던 7가구를 대상으로 스튜디오 촬영을 진행한 뒤 A컷을 액자로 제작해 선물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4/06/11 [17:13]

 

[사건의내막/박연파 기자] = 꿈이 모이는 도시, 미래를 그리는 강남구(구청장 조성명) 논현2동이 가정의달을 맞아 한부모가정, 홀몸어르신 등 취약가구를 대상으로 가족사진 촬영, 밑반찬 전달 등 다양한 지원사업을 실시했다.

 

‘「추억을 찍어드려요」 가족사진 찍어주기 지원사업’은 가족의 소중함을 일깨우고 유대감을 강화하기 위해 진행됐다. 한부모가정, 장애인 가족 등 경제적·시간적 부담으로 가족사진을 찍지 못했던 7가구를 대상으로 스튜디오 촬영을 진행한 뒤 A컷을 액자로 제작해 선물했다.

 

‘한끼든든 사랑饌(찬) 지원사업’은 강남복지재단 공모사업으로 취약계층에 밑반찬 꾸러미를 전달하며 안부를 확인하는 것이 목적이다. 동은 7월까지 저소득 중증장애인 및 홀몸어르신 20가구에 격주로 반찬을 제공하며, 위기 징후 발견 시 복지상담 연계를 통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가족사진 촬영에 참여한 정○○ 님은 “갑작스럽게 아내를 잃고 아이들과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던 와중, 이번 기회를 통해 앞으로 아이들과 살아갈 힘과 용기를 얻었다”고 말했다. 밑반찬 나눔 대상자로 선정된 홀몸 어르신 한 분도 “기초생활수급비만으로 생활을 꾸려나가기 어렵다 보니 직접 반찬을 만들어 먹을 엄두가 안 났다”며 “세심한 도움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선주 논현2동장은 “가정의달을 맞아 진행한 복지 사각지대를 밝히기 위한 사업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준 논현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강남복지재단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앞으로도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게 꼭 필요한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현실적인 사업이 무엇인지 끊임없이 고민하고 관련 사업을 적극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김윤혜, 감각적 무드와 비현실적 비주얼 돋보이는 화보 촬영 비하인드 컷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