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첫 기술평가 오픈플랫폼 ‘K-TOP’ 개설…기술혁신 기대

중소기업 도약전략 제1호 후속조치…기술평가 정보 기업·은행 등 활용 가능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6/19 [18:01]

국내 첫 기술평가 오픈플랫폼 ‘K-TOP’ 개설…기술혁신 기대

중소기업 도약전략 제1호 후속조치…기술평가 정보 기업·은행 등 활용 가능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4/06/19 [18:01]

[사건의내막/ 문홍철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가 지난 30년 동안 축적한 기술보증기금의 기술평가역량을 담은 국내 최초 오픈형 기술평가 플랫폼 ‘K-TOP’(Kibo Technology-rating Open Platform)을 공개했다.

 

중기부는 19일 서울 브이스페이스에서 민간주도 기술혁신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K-TOP 공동활용 업무협약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K-TOP은 기술보증기금의 3가지 AI 기반 기술평가 핵심 콘텐츠를 통해 각 기업의 기술평가정보를 등급화·수치화된 형태로 제공하고 은행 등 유관기관이 이를 검색·조회할 수 있게 하는 플랫폼이다.

 

이번에 공개한 K-TOP을 통해 기술보증기금이 보증심사 목적으로 생산해 온 기술평가 정보를 앞으로는 기업과 은행과 공공기관 등에서 활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이를 통해 기업은 기술 역량을 스스로 진단해 혁신활동을 이어갈 수 있으며, 은행·투자기관은 기업 선정·심사 때 기술평가정보를 활용할 수 있게 돼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투·융자가 활성화될 것으로 보인다.

 

▲ 기술보증기금 오픈플랫폼 ‘K-TOP’ (인포그래픽=중소벤처기업부)  ©



공공기관 역시 각 정책 목적에 맞게 사업 수행 역량을 높일 수 있다.

 

이날 행사는 K-TOP 시연과 오픈 선포식, 협약식 순으로 진행했다.

 

협약식에는 주관기관인 기술보증기금을 비롯해 IBK기업은행, KB국민은행, 신한은행, 하나은행, 우리은행, 한국벤처투자, 한국벤처캐피탈협회,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 창업진흥원, 한국산업기술진흥원, 정보통신산업진흥원, 한국발명진흥회 등 12개 유관기관이 참여했다.

 

협약식의 주요 내용은 ▲K-TOP을 활용한 혁신성장 중소기업 발굴 및 지원 ▲K-TOP 개방 및 공동 활용 ▲기술평가 활성화를 위한 K-TOP 관련 데이터 공유 및 상호협력 등이다.

 

오영주 중기부 장관은 “오늘 업무협약은 중소벤처기업부가 4월 29일 발표한 중소기업 도약전략의 첫 번째 후속조치”라고 밝히고 “K-TOP이 중소벤처기업과 금융기관 간의 정보 비대칭 문제를 획기적으로 해소해 우리나라 기술금융 발전을 위한 핵심 도구로 부상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orea’s first technology evaluation open platform ‘K-TOP’ opened... Expectation of technological innovation

 

Follow-up measures for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 leapfrog strategy no. 1... Technology evaluation information can be used by companies, banks, etc.

 

[Inside story/Reporter Moon Hong-cheol] =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unveiled Korea's first open technology evaluation platform, 'K-TOP' (Kibo Technology-rating Open Platform), containing the technology evaluation capabilities of the Korea Technology Finance Corporation accumulated over the past 30 years. did.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announced on the 19th that it had conducted a business agreement on joint utilization of K-TOP to revitalize the private sector-led technology innovation ecosystem at VSpace in Seoul.

 

K-TOP is a platform that provides each company's technology evaluation information in a graded and quantified form through the Korea Technology Finance Corporation's three AI-based technology evaluation core contents and allows banks and other related organizations to search and view it.

 

Through K-TOP, which was released this time, the technology evaluation information that the Korea Technology Finance Corporation has produced for the purpose of guarantee review is expected to be used by companies, banks, and public institutions in the future.

 

Through this, companies will be able to self-diagnose their technological capabilities and continue innovation activities, and banks and investment institutions will be able to use technology evaluation information when selecting and screening companies, which is expected to stimulate investment and financing in small and medium-sized venture companies.

 

Public institutions can also increase their business performance capabilities to suit each policy purpose.

 

The event was held in the following order: K-TOP demonstration, open declaration ceremony, and agreement ceremony.

 

The agreement ceremony was attended by the Korea Technology Finance Corporation, which is the host organization, as well as IBK Industrial Bank of Korea, KB Kookmin Bank, Shinhan Bank, Hana Bank, Woori Bank, Korea Venture Investment, Korea Venture Capital Association, Small and Medium Business Technology Information Promotion Agency, Korea Institute of Startup and Entrepreneurship Promotion, Korea Institute for Advancement of Technology, and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Twelve related organizations, including the Korea Industrial Promotion Agency and the Korea Invention Promotion Association, participated.

 

The main contents of the agreement ceremony include ▲discovering and supporting innovative growth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using K-TOP, ▲opening and joint use of K-TOP, and ▲sharing and mutual cooperation of K-TOP-related data to promote technology evaluation.

 

Minister of SMEs and Startups Oh Young-joo said, “Today’s business agreement is the first follow-up measure to the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 take-off strategy announced by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on April 29,” and added, “K-TOP has dramatically resolved the problem of information asymmetry between small and medium-sized venture businesses and financial institutions.” “I hope that it will emerge as a key tool for the development of technology finance in our country.”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김윤혜, 감각적 무드와 비현실적 비주얼 돋보이는 화보 촬영 비하인드 컷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