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상목 경제부총리 “대외환경 변화에 선제 대응…수출회복 모멘텀 유지”

대외경제장관회의…수출입은행 정책금융의 전략적 운용 방안 등 논의
수출입은행 법정자본금 한도 확대 등 재원 확충…정상외교 성과 후속조치 추진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7/04 [17:11]

최상목 경제부총리 “대외환경 변화에 선제 대응…수출회복 모멘텀 유지”

대외경제장관회의…수출입은행 정책금융의 전략적 운용 방안 등 논의
수출입은행 법정자본금 한도 확대 등 재원 확충…정상외교 성과 후속조치 추진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4/07/04 [17:11]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정부는 수출 중심의 경기회복 흐름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대외발 불안 요인과 공급망 위험 등 불확실성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하반기 수출회복 모멘텀을 유지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수출입은행의 전략적 기능 강화를 통해 글로벌 중추국가 도약을 지원하고, 정상외교 성과가 민생안정으로 이어지도록 후속조치를 신속하게 추진하기로 했다.

 

기획재정부는 4일 최상목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이 주재해 정부서울청사에서 대외경제장관회의를 열어 수출입은행 정책금융의 전략적 운용 방안, 통상협정 추진전략, 올해 하반기 해외수주 추진계획, 아프리카·중앙아시아 순방 관련 성과 및 후속조치 추진계획을 논의해 의결했다고 밝혔다.

 

최 부총리는 먼저, 우리 경제는 수출이 9개월 연속 플러스이고 2018년 이후 상반기 최대 무역흑자 등을 기록하며 상반기 성장을 견인하는 등 수출 중심의 경기회복 흐름이 이어지는 모습이라고 평가했다.

 

아울러, 이런 흐름을 반영해 지난 3일 하반기 경제전망을 통해 올해 성장률을 2.6%로 상향 조정하고 민생 전반으로 수출 회복세가 확산할 때까지 수출 중심의 회복 모멘텀을 견고하게 유지하는 것이 중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 기획재정부 누리집 사진뉴스 화면 갈무리  ©



최 부총리는 “지정학적 긴장이 지속되고, 주요국 자국우선주의 확산과 경제 블록화에 따른 글로벌 공급망 재편이 가속화하고 있어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다”며 “각별한 경계심을 가지고 대외발 불안 요인과 공급망 위험 등을 꼼꼼히 점검하는 한편, 하반기 수출 회복세가 더욱 견고해지도록 정책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부는 이를 위해 역동경제, 경제외교, 공급망 안보를 뒷받침 할 수출입은행 정책금융의 전략적 운용 방안을 마련했다.

 

최 부총리는 “정부는 수은의 법정 자본금 한도 확대, 공급망 기금 출범, EDCF 예산 확대 등 선제적으로 재원을 확충해 이를 바탕으로 대형 수주 프로그램 신설과 개발협력 확대를 위한 K-파이낸싱 패키지(K-Finance Package) 개발 등 금융수단의 다각화를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어서 “정부는 지난 20년 동안 59개국(21건)과 FTA 체결로 세계 2위의 경제영토를 확보했으며, 앞으로도 수출 경제영토를 더 확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미·중 무역갈등, 글로벌 공급망 재편, 신통상규제 확산 등 통상환경의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있어 정부는 글로벌사우스 등 신흥시장을 개척하고, 인도 태평양 핵심 국가와 연대를 강화해 더 넓고, 더욱 촘촘한 통상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 부총리는 이와 함께 “올해 하반기 중 계약 체결이 기대되는 핵심 프로젝트를 중심으로 해외수주를 집중 지원해 수출·수주 기반을 확대하겠다”고 강조하면서 “우리 기업이 사우디 네옴시티 등과 같은 대규모 프로젝트에 대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정부 간(G2G)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정부는 또 정상외교 성과가 경제활성화, 민생안정으로 이어지도록 신속하게 후속조치를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최 부총리는 “성장잠재력이 큰 아프리카와의 주요 분야 경제협력을 통해 상호 호혜적인 성장과 발전을 달성하고, 중앙아시아 3국 국빈방문을 통해 거둔 성과를 이어가기 위해 핵심광물, 에너지·인프라 등 5대 핵심분야 이행과제를 신속하게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최 부총리는 “지붕은 볕 좋을 때 고치라는 격언처럼 수출이 회복되고 있는 지금이 대외 불확실성에 철저하게 대비할 수 있는 적기”라면서 “하반기에 발생할지 모를 태풍급 대외환경 변화가 우리 경제성장 사다리인 수출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기 전에 한 발짝 먼저 선제적으로 적극적으로 움직이겠다”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eputy Prime Minister for Economy and Finance Choi Sang-mok said, “Preemptive response to changes in the external environment… “Maintain export recovery momentum”

 

Foreign Economic Ministers' Meeting... Discussion of strategic operation plans for Export-Import Bank policy finance, etc.

Expanding financial resources, including increasing the legal capital limit of the Export-Import Bank... Promote follow-up measures on summit diplomacy achievements

 

[Inside story / Reporter Moon Hong-cheol] = While the export-centered economic recovery trend continues, the government decided to maintain export recovery momentum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in order to preemptively respond to uncertainties such as external instability factors and supply chain risks.

 

To this end, we decided to support the emergence of a global pivotal nation by strengthening the strategic functions of the Export-Import Bank and to quickly pursue follow-up measures to ensure that the results of summit diplomacy lead to stabilization of people's livelihoods.

 

On the 4th,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held an external economic ministers' meeting at the Seoul Government Complex, chaired by Deputy Prime Minister and Minister of Strategy and Finance, to discuss strategic operation plans for Export-Import Bank policy finance, trade agreement promotion plans, overseas order promotion plans for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and a tour of Africa and Central Asia. It was announced that related achievements and follow-up action plans were discussed and resolved.

 

First, Deputy Prime Minister Choi evaluated that our economy is continuing its export-centered economic recovery trend, with exports being positive for nine consecutive months and recording the largest trade surplus in the first half since 2018, leading to growth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In addition, reflecting this trend, this year's growth rate was raised to 2.6% through the economic outlook for the second half of the year on the 3rd, and it was emphasized that it is important to maintain the export-centered recovery momentum until the export recovery spreads to the overall livelihood of the people. .

 

Deputy Prime Minister Choi said, “We cannot let go of tension as geopolitical tensions continue, the spread of major countries’ national priorities, and the reorganization of global supply chains due to economic blocs are accelerating.” He added, “We must be especially vigilant in managing external instability factors and supply chain risks.” “While conducting a thorough inspection, we will focus our policy capabilities to ensure that export recovery becomes more robust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he said.

 

To this end, the government has prepared a strategic operation plan for the Export-Import Bank's policy finance to support a dynamic economy, economic diplomacy, and supply chain security.

 

Deputy Prime Minister Choi said, “The government has preemptively expanded financial resources by expanding the mercury’s legal capital limit, launching a supply chain fund, and expanding the EDCF budget, and based on this, the K-Finance Package to establish a large order program and expand development cooperation. ) We will actively promote the diversification of financial means, including development.”

 

He then emphasized, “The government has secured the world’s second largest economic territory by concluding FTAs ​​with 59 countries (21 cases) over the past 20 years, and will continue to expand its export economic territory further.”

 

In addition, “As uncertainty in the trade environment is increasing, such as the US-China trade conflict, global supply chain reorganization, and the spread of new trade regulations, the government is developing emerging markets such as the Global South and strengthening solidarity with key Indo-Pacific countries to promote broader and more detailed trade. “We plan to build a network,” he said.

 

Deputy Prime Minister Choi also emphasized, “We will expand our export and order base by providing intensive support for overseas orders focusing on key projects that are expected to conclude contracts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adding, “Our company will be able to increase its competitiveness in large-scale projects such as Saudi Arabia’s Neom City.” “We will strengthen inter-governmental (G2G) cooperation to ensure this.”

 

The government also plans to quickly pursue follow-up measures to ensure that the results of summit diplomacy lead to economic revitalization and stabilization of people's livelihoods.

 

Deputy Prime Minister Choi said, “To achieve mutually beneficial growth and development through economic cooperation in major areas with Africa, which has great growth potential, and to continue the achievements achieved through state visits to the three Central Asian countries, we will focus on five major areas, including core minerals, energy, and infrastructure. “We will quickly pursue implementation tasks in key areas,” he said.

 

Deputy Prime Minister Choi said, “Just as the saying goes, ‘fix the roof when the sun shines,’ now is the right time to thoroughly prepare for external uncertainties as exports are recovering,” adding, “The typhoon-level external environmental changes that may occur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have a negative impact on exports, our economic growth ladder.” “We will take proactive action one step before it has a negative impact,” he said.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김윤혜, 감각적 무드와 비현실적 비주얼 돋보이는 화보 촬영 비하인드 컷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