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체류 외국인 정부 합동단속 실시…민생 침해 등 집중 점검

오는 15일부터 6월 30일까지…이유 없이 단속 거부 땐 영장 발급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4/04/12 [15:44]

불법체류 외국인 정부 합동단속 실시…민생 침해 등 집중 점검

오는 15일부터 6월 30일까지…이유 없이 단속 거부 땐 영장 발급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4/04/12 [15:44]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법무부는 ‘불법체류 감축 5개년 계획(2023~2027년)’ 추진 2년 차를 맞아 관계 부처와 함께 정부 합동단속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합동 단속은 오는 15일부터 6월 30일까지 77일간 시행된다. 법무부, 경찰청, 고용노동부, 국토교통부, 해양경찰청 5개 부처가 함께 진행한다.

 

▲ 법무부 불법체류 정부 관계부처 합동단속 개요  ©



중점 단속 분야는 마약 등 불법체류 외국인 범죄, 유흥업소 종사자, 건설업종 불법 취업, 불법 입국·취업·허위 난민 알선 행위 등이다.

 

법무부는 합동 단속을 통해 국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외국인 범죄, 민생 침해, 불법체류 조장 알선 행위 등을 집중 단속해 강제 퇴거, 입국 금지 등 엄정 조치할 예정이다.

 

또한 정당한 이유 없이 단속을 거부하는 경우에는 영장을 발급받아 단속을 실시하고 단속 공무원을 다치게 하는 등 업무 방해 행위에 대해서는 공무집행방해죄로 형사 고발한다.

 

한편 단속 과정에서의 적법 절차 준수와 외국인 인권 보호에도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박성재 법무부 장관은 "국민들께서 납득하실 수 있는 출입국·이민정책은 필요한 분야에 외국인력을 적절히 투입함과 동시에 불법체류를 효과적으로 관리하는 것"이라며 "앞으로 단속 등 불법체류 감소 정책을 일관되게 추진해 외국인 체류 질서를 확립하겠다"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oint government crackdown on illegal immigrants... Intensive inspection of violations of public livelihood, etc.

 

From the 15th to June 30th... Issuance of warrant when crackdown is refused without reason

 

[Inside the case / Reporter Park Yeon-pa] = The Ministry of Justice announced on the 12th that it will conduct a joint government crackdown with related ministries to mark the second year of the ‘Five-Year Plan to Reduce Illegal Immigration (2023-2027)’.

 

This joint crackdown will be implemented for 77 days from the 15th to June 30th. It is carried out jointly by five ministries: the Ministry of Justice, the National Police Agency,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the Korea Coast Guard.

 

Key areas of crackdown include crimes by illegal immigrants such as drugs, workers in entertainment establishments, illegal employment in the construction industry, illegal entry/employment, and false refugee agency activities.

 

Through a joint crackdown, the Ministry of Justice plans to crack down on crimes against foreigners that threaten the safety of the people, violations of people's livelihood, and acts of procuring illegal stays, and take strict measures such as forced eviction and entry ban.

 

Additionally, if the crackdown is refused without a justifiable reason, a warrant will be issued to carry out the crackdown, and any acts that interfere with business, such as injuring a crackdown official, will be criminally prosecuted for obstruction of official duties.

 

Meanwhile, we plan to do our best to comply with due process in the crackdown process and protect the human rights of foreigners.

 

Minister of Justice Park Seong-jae said, “An immigration and immigration policy that the public can understand is one that appropriately deploys foreign workers in necessary fields and at the same time effectively manages illegal stay.” He added, “We will consistently pursue policies to reduce illegal stay, including crackdowns, to reduce the stay of foreigners.” “We will establish order,” he said.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오연서, '싱글즈' 화보 A컷 공개! '독보적인 아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