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 거짓신고’ 과태료 500만원·공무집행방해죄로 처벌

7월 3일부터 ‘112신고처리법’ 시행…67년만에 법률기반 마련
경찰관 긴급조치 방해·피난 명령 위반한 경우에도 과태료 부과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4/06/25 [06:11]

‘112 거짓신고’ 과태료 500만원·공무집행방해죄로 처벌

7월 3일부터 ‘112신고처리법’ 시행…67년만에 법률기반 마련
경찰관 긴급조치 방해·피난 명령 위반한 경우에도 과태료 부과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4/06/25 [06:11]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앞으로 112에 거짓신고를 하면 공무집행방해죄로 형사처벌하거나 5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다.

 

경찰청은 지난 1월 2일에 제정한 ‘112신고의 운영 및 처리에 관한 법률(이하 ‘112신고처리법’)’이 오는 7월 3일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

 

이에 경찰관은 112신고 처리 과정에서 사람의 생명·신체 또는 재산에 대한 급박한 위해 발생의 우려가 있는 경우 그 위해를 방지하거나 피해자를 구조하기 위해 긴급조치를 할 수 있다.

 

가령 타인의 토지·건물·물건의 일시사용·사용제한·처분을 하거나 긴급출입을 할 수 있고, 일정 구역 밖으로 피난 명령도 가능하다.

 

만약 정당한 사유 없이 경찰관의 긴급조치를 방해하거나 피난 명령을 위반한 경우 300만 원 또는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다.

 

▲ 경찰청 누리집 접속 화면     ©

 

한편 112신고는 그간 경찰청 예규인 ‘112치안종합상황실 운영 및 신고처리 규칙’으로 운영되어 오다가 이번에 약 67년 만에 법률적 기반을 마련한 것이다.

 

이번 112신고처리법에서는 112신고 처리에 있어 공동 대응 또는 협력이 필요한 경우 재난관리책임기관, 긴급구조기관 등에 이를 요청할 수 있도록 규정했다.

 

또한 공동 대응 또는 협력을 요청받은 관계기관은 신속하고 안전하게 위험 발생의 방지, 범죄의 예방·진압, 구호대상자의 구조 등 필요한 조치를 하도록 해 정부 부처 간 협력체계도 갖추었다.

 

특히 112신고처리법상 긴급조치·피난명령과 관계기관 간 공동대응·협력 규정은 호우·태풍 등 재난 상황이 발생하면 국민의 생명·신체·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실효적 수단으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범죄나 각종 사건·사고 등 위급한 상황에 대응하기 위한 목적 외의 다른 목적으로 112신고를 하거나 이를 거짓으로 꾸며 112신고를 하지 않도록 국민의 의무로 규정하고 위반할 때 5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도록 했다.

 

이에 112에 거짓신고를 하면 형법상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죄로 형사처벌받거나 경범죄 처벌법상 거짓신고죄로 벌금 등 처분에 더해 112신고처리법상 과태료 부과가 가능하다.

 

이로써 연간 5000여 건에 달하는 거짓신고로 경찰력이 낭비되고 국민 피해로 이어지는 악순환의 고리를 끊고 올바른 112신고 문화가 자리 잡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성희 경찰청 치안상황관리관은 “이번 112신고처리법 시행으로 경찰관이 112신고 처리 과정에서 당당한 법 집행을 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한 만큼, 재난 상황에서 긴급조치·피난명령 등 적극적 경찰 활동을 통해 위해 방지와 피해자 구조 등 국민의 생명·신체·재산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거짓신고 등으로 소중한 경찰력이 누수되는 일이 없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경찰청은 앞으로 112가 긴급신고 본연의 역할에 충실할 수 있도록 범죄와 관련 없는 경찰 민원은 182번(경찰민원콜센터), 생활 민원은 110번(정부민원안내콜센터)으로 문의하는 등 국민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112 false report’ fined 5 million won and punished for obstruction of official duties

 

The ‘112 Report Processing Act’ goes into effect from July 3... Legal foundation established for the first time in 67 years

Fines are also imposed for obstruction of emergency measures by police officers or violation of evacuation orders.

 

[Insid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Park Yeon-pa] = From now on, if you make a false report to 112, you may be criminally punished for obstruction of official duties or a fine of up to 5 million won may be imposed.

 

The National Police Agency announced that the ‘Act on the Operation and Processing of 112 Reports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112 Report Processing Act’), enacted on January 2, will take effect on July 3.

 

Accordingly, if there is a risk of imminent harm to a person's life, body or property during the process of handling a 112 report, a police officer may take emergency measures to prevent such harm or rescue the victim.

 

For example, it is possible to temporarily use, restrict the use of, or dispose of other people's land, buildings, or objects, or to provide emergency access, and to order evacuation outside a certain area.

 

If an emergency action by a police officer is obstructed or an evacuation order is violated without justifiable cause, a fine of up to 3 million won or 1 million won may be imposed.

 

Meanwhile, 112 reporting has been operated under the National Police Agency’s established regulations, ‘112 Public Security Situation Room Operation and Report Processing Rules’, but this time, it has established a legal basis for the first time in about 67 years.

 

This 112 Report Processing Act stipulates that when joint response or cooperation is necessary in processing 112 reports, requests can be made to disaster management agencies, emergency rescue agencies, etc.

 

In addition, a cooperation system between government ministries was established by ensuring that related agencies that were requested to jointly respond or cooperate take necessary measures, such as quickly and safely preventing the occurrence of danger, preventing and suppressing crime, and rescuing those receiving relief.

 

In particular, the emergency measures and evacuation orders and the joint response and cooperation regulations between related agencies under the 112 Report Processing Act are expected to be used as effective means to protect the lives, bodies and property of citizens when disaster situations such as heavy rain or typhoons occur. do.

 

Meanwhile, it is stipulated as a citizen's duty not to make a 112 report for any purpose other than responding to an emergency such as a crime or various incidents or accidents, or to make a 112 report by making a false report, and a fine of up to 5 million won will be imposed in case of violation. made it possible

 

Accordingly, if you make a false report to 112, you may be subject to criminal punishment for obstruction of official duties by hierarchy under the Criminal Act, or you may be subject to a fine under the 112 Report Processing Act in addition to fines for false reporting under the Misdemeanor Punishment Act.

 

This is expected to help break the vicious cycle of wasting police power and causing damage to the public due to false reports, which amount to approximately 5,000 cases per year, and establish a correct 112 reporting culture.

 

Kim Seong-hee, Public Security Situation Manager at the National Police Agency, said, “With the implementation of the 112 Report Processing Act, we have laid the foundation for police officers to confidently enforce the law in the process of handling 112 reports, so we will prevent harm and protect victims through active police activities such as emergency measures and evacuation orders in disaster situations. “We will do our best to protect the lives, bodies, and property of the people, including rescue,” he said.

 

He added, “We ask for your active interest and participation to prevent precious police power from being leaked due to false reports.”

 

Meanwhile, the National Police Agency is encouraging the public's active participation by calling 182 (Police Civil Complaint Call Center) for police complaints unrelated to crime and 110 (Government Civil Complaint Information Call Center) for daily life complaints so that 112 can faithfully fulfill its original role of emergency reporting. He requested that it be necessary.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스타화보
배우 김윤혜, 감각적 무드와 비현실적 비주얼 돋보이는 화보 촬영 비하인드 컷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