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도맘-강용석, 행복했던 시간이여 ‘안녕’

이동림 기자 | 기사입력 2016/07/04 [13:39]

도도맘-강용석, 행복했던 시간이여 ‘안녕’

이동림 기자 | 입력 : 2016/07/04 [13:39]

  

▲ <사진=유투브 캡처>

 

'도도맘' 김미나가  강용석 변호사를 고소해 입방아에 오르고 있다. 김미나는 ‘행복한 도도맘’이란 이름의 럭셔리 블로그를 운영해 왔지만, 지난해 강용석 변호사와 불륜 스캔들에 휘말리면서 여론의 질타를 받은 바 있다.

 

3일 김미나는 강용석의 블로그에 댓글로 강용석이 네티즌들을 상대로 고소한 사건에 대한 합의금을 자신에게 주지 않았다며 내용증명을 공개했다. 김미나는 “유 무선상 수취인 불신”이라며 “강용석(넥스트로)은 수임한 김*사건에서 네티즌 모욕 고소 고발 건에 한하여 합의금을 상호 협의없이 피고소인에게 수취, 이후 피고소인과의 협의 없이 착취, 지급하지 않았다(증.제1,2,3호 등 향후 추가 제출)”는 내용을 주장했다.

 

이어 김미나는 강용석에 “합의금 목적으로 고소인을 지급하겠다 이후, 고소 내용을 고지하지 않은 채 임의적으로 무분별 고소인 이름을 남용하고, 나아가 약속한 날짜와 협의 금액 또한 어긴채 당사자에게 지급을 미루는 것을 고사하며(더 이상 일반 네티즌의 고소를 멈추라는 고소인의 지시를 무시한 채 고소를 일삼음. 채권자의 돌이킬 수 없는 이미지를 형성함), 거주 이주에 따른 잔금을 원활하게 못 치른 바 이하 강용석에게 아래 금액을 청구하는 바"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끝으로 김미나는 “내용 삭제시 고지, 전달을 다 한 것으로 간주한다”고 덧붙여 빼도박도 못하게 못박았다. 현재 이 댓글은 강용석 블로그에서 삭제된 상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